본문으로 바로가기
56742092 1092019120656742092 04 0401001 6.0.22-RELEASE 109 KBS 0 false true true false 1575613271000 1575613480000

미국내 우버 성범죄 지난해 3천 건 발생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세계 최대 차량공유 서비스업체인 우버의 운전기사나 승객과 관련된 성범죄 사건이 지난해 미국에서 3천 건 넘게 발생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블룸버그 통신 등은 현지시간 5일 우버가 2018년 미국의 운행 건수 13억 건 가운데 3천45건에서 성폭력 사건이 접수됐다고 밝혔다고 보도했습니다.

성폭력 유형으로 성폭행이 235건(7.7%), 성폭행 미수가 280건(9.2%)으로 집계됐습니다.

성폭력 가해자별로는 운전기사가 44%, 승객이 56%로 승객에 의한 성폭력 건수가 더 많았습니다.

우버는 지난 2017년에는 전체 10억 건의 운행 건수 중 성폭행 229건 등 2천946건의 성폭력이 보고됐다고 덧붙였습니다.

우버는 자사의 앱에 911(긴급신고 전화) 버튼을 집어넣는 등 예방 조치를 강화한 결과 운행 건수 대비 성폭력 발생 비율이 전년보다 줄었다고 설명했습니다.

우버는 차량공유 서비스와 관련한 안전 문제가 지속적으로 제기되자 1년 전 조사 결과를 공개하겠다고 약속했으며, 세계 2위 차량공유 서비스 업체인 리프트(Lyft)도 조사에 착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게티이미지뱅크]

KBS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호을 기자 (helee@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