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28465 0022019120556728465 01 0101001 6.0.22-RELEASE 2 중앙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75554659000 1575596937000 related

‘친박 3선’ 윤상현, 한국당 원내대표 출마선언

글자크기
중앙일보

윤상현 자유한국당 의원이 5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원내대표 출마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윤상현 자유한국당 의원이 5일 “투쟁이든, 협상이든, 전략이든, 문재인 정권과 더불어민주당을 압도할 수 있다”며 한국당 원내대표 경선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강석호·유기준·심재철 의원에 이어 4번째 출사표다.

3선의 윤 의원은 2007년 한나라당 대선후보 경선 때부터 박근혜 전 대통령을 도와 친박(親朴) 핵심으로 통했다. 국회 외교통일위원장을 맡고 있으며, 옛 새누리당 사무총장과 원내수석부대표 등을 지냈다.

윤 의원은 이날 오후 국회의원회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총선 승리를 보장하는 야전사령관 윤상현이 되겠다”며 “두 어깨에 무거운 책임을 짊어지고 국민과 함께 승리의 길로 나아가겠다”고 밝혔다.

그는 자신이 “친박(親박근헤)이든, 비박(非박근혜)든, 당에 있든, 당 밖에 있든, 누구와도 힘을 합칠 수 있는 통합의 견인차”라고 덧붙였다.

윤 의원은 “지금 한국당은 분노와 불신을 넘어 조롱과 멸시의 대상으로 궁지와 수세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며 “이제는 바꿔야 한다. 반격을 시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지금부터는 변화와 혁신, 통합, 승리의 시간”이라면서다.

윤 의원은 “이번 경선은 한국당 총공세의 출발로 선봉에 설 수 있는 강력한 원내대표, 반드시 승리하는 야전사령관이 필요하다”며 “통합을 이끌 원내대표, 혁신을 이끌 원내대표, 승리를 이뤄낼 원내대표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 “문재인 정권은 대한민국의 자유민주주의를 위협하고 있다”며 “청와대는 초법적으로 권력을 사유화하고 있고, 3권분립과 언론의 자유까지 흔들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어 “(울산시장) 선거개입도 사실로 드러나고 있고 선거법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법 등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지정 법안으로 정권을 연장하려 하고 있다”며 “물러설 곳도, 머뭇거릴 시간도 없다. 사즉생의 각오로 맞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윤 의원은 출마선언 이후 기자들과 만나 “총선 승리를 위해 지역 관리와 상임위원장 역할에 매진해왔다”며 “지금 제가 여기 뛰어든 것은 수도권 여론의 처절함, 절박함, 절심함을 가지고 나온 것이다. 잘못 가다가는 정말로 대한민국이 무너질 수 있다. 야당도, 승리도 담보할 수 없겠구나 이런 절박함 속에서 나오게 됐다”고 강조했다.

윤 의원은 “현재 당 대표와 사무총장 등 주요 인선이 혁신을 충분히 이뤄낼 수 있도록 역할하겠다”며 “지금은 계파를 따질 여유로운 상황이 아니다. 당 상황이나 국가 상황, 과거 프레임에 얽매일 상황이 아니다. 지금은 흑묘든 백묘든 쥐를 잡는 고양이가 필요하다. 방점은 총선 승리의 야전사령관이 되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총선 승리를 위해서는 수도권 중심의 전략과 메시지가 필요하다. 수도권이야말로 총선 승리에서 가장 중요하다. 의석수의 절반을 차지한다”며 “수도권에서 이겨야 다른 여타 지역에서도 이길 수 있다”고 말했다.

보수통합에 대해서는 “홍준표 대표 시절부터 통합을 주창해왔다. 유승민 전 변혁 대표가 통합 메시지를 냈을 때도 처음으로 입장을 냈다”며 “물밑에서 통합의 필요성, 공감대를 확장하고 있다. 어떻게든 통합을 이뤄내겠다. 복안은 갖고 있는데 지금 말할 사안은 아니다”고 했다.

한국당은 나경원 원내대표의 임기 종료 하루 전인 9일 원내대표 경선을 할 예정이다.

배재성 기자 hongdoya@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이슈를 쉽게 정리해주는 '썰리'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