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28321 0312019120556728321 06 0602001 6.0.22-RELEASE 31 스타데일리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5552555000 1575556836000 related

'연애의 맛3' 이필모♥서수연, 결혼 300일에 눈물 뚝뚝 "고생했어"

글자크기
스타데일리뉴스

TV조선 '연애의 맛3' 방송 캡처


[스타데일리뉴스=김제니 기자] '연애의 맛3'의 이필모가 결혼 300일을 기념해 서수연에게 이벤트를 선사했다.

5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우리가 잊고 지냈던 세 번째 : 연애의 맛'(이하 '연애의 맛3')에는 이필모, 서수연이 출연했다.

이날 이필모는 아들 담호 군과 외출한 뒤 돌아오는 길에 꽃 300송이를 몰래 들고 집으로 들어왔다. 예상치 못한 꽃바구니 선물에 서수연은 눈물을 흘렸다.

이필모는 "300일을 잘 보낸 것에 대해 서로 뭔가 축하를 좀 해야 하지 않겠나"라며 "결혼을 하고 돌아볼 시간이 많지 않았다. 후루룩 지나온 것 같다. 출산, 육아 등 너무 많은 변화가 있어서 어쩔 수가 없었다. 아이가 하나인데도 둘 다 초보다 보니까 자고, 일어나고, 자고 일어나는 생활이 되는 것 같아서 요즘 마음이 좀 그랬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상대적으로 서로한테 좀 서운할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든다. 그렇지만 우리 그렇게 생각지 말자. 여전히 그 어느 때보다 사랑하니까"라며 "고생했어"라고 전하다 울컥했다. 이에 서수연은 "오빠도 고생했어"라고 말하며 눈물을 흘렸다.

한편 TV조선 '연애의 맛3'는 매주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저작권자 Copyright ⓒ 스타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