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28122 0202019120556728122 06 0601001 6.0.22-RELEASE 20 스타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75550323000 1575550445000 related

판타지오, 故 차인하 추모 "영원히 잊지 않고 기억할 것"(전문)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판타지오가 소속 배우였던 고(故) 차인하를 추모했다.

판타지오는 5일 공식 SNS를 통해 지난 3일 세상을 떠난 고 차인하의 추모글을 남겼다.

판타지오 측은 “차인하는 연기에 대한 뜨거운 열정을 가진 배우였다. 한 걸음 한 걸음 자신만의 속도로 배우라는 꿈을 향해 나아가고자 했던 그의 모습이 아직도 눈앞에 생생히 떠오른다”고 말했다.

이어 “언제나 환한 미소로 주변을 밝게 빛내던 차인하를 우리들은 진심으로 응원했고 또 진심으로 사랑했다”며 “‘차스타’라고 불리기를 유난히 좋아했던 27살의 배우. 그 목표를 꿈으로 단 한 순간도 멈추지 않았던 청춘의 모습은 우리들의 마음속에서 영원히 지지 않는 별로 남을 것”이라고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또한 소속사 측은 “눈부셨던 우리들의 청춘, 우리들의 차스타 배우 차인하를 영원히 잊지 않고 기억하겠다”고 덧붙였다.

고 차인하는 지난 3일 세상을 떠났다. 유작은 현재 방송 중인 MBC 수목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이다. 차인하의 촬영분은 유족의 뜻에 따라 정상적으로 전파를 탄다.

판타지오가 SNS에 올린 전문

차인하는 연기에 대한 뜨거운 열정을 가진 배우였습니다.

한 걸음 한 걸음 자신만의 속도로 배우라는 꿈을 향해 나아가고자 했던 그의 모습이 아직도 눈앞에 생생히 떠오릅니다.

언제나 환한 미소로 주변을 밝게 빛내던 차인하를 우리들은 진심으로 응원했고 또 진심으로 사랑했습니다.

‘차스타’라고 불리기를 유난히 좋아했던 27살의 배우! 그 목표를 꿈으로 단 한 순간도 멈추지 않았던 청춘의 모습은 우리들의 마음 속에서 영원히 지지 않는 별로 남을 것입니다.

눈부셨던 우리들의 청춘, 우리들의 차스타 배우 차인하를 영원히 잊지 않고 기억하겠습니다.

-판타지오 일동-

skyb1842@mk.co.kr

제공|판타지오 SN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