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677870 0122019120456677870 08 0802001 6.0.18-RELEASE 12 전자신문 49138324 false true true false 1575408660000 1575408738000

[리인벤트19]AWS, 버라이즌·SK텔레콤과 5G 에지컴퓨팅 지원

글자크기
아마존웹서비스(AWS)가 버라이즌·SK텔레콤 등과 손잡고 5세대(G) 이동통신 기반 에지컴퓨팅을 지원한다. 이동통신사 5G와 AWS 클라우드를 결합, 5G에 최적화된 애플리케이션(앱) 개발환경을 제공한다.

앤디 재시 AWS 최고경영자(CEO)는 3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AWS 리인벤트 2019 기조연설에서 5G 네트워크 기반 한 자릿수 밀리세컨드(ms) 레이턴시를 제공하는 앱을 구축하도록 지원하는 'AWS 웨이브렝스(Wavelength)' 출시를 발표했다.

전자신문

3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AWS 리인벤트 2019 기조연설에서 앤디 재시 아마존웹서비스(AWS) CEO와 한스 베스트버그 버라이즌 CEO가 양사 5G-클라우드 협력방안에 대해 소개하고 있다. 박종진기자 truth@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웨이브렝스는 5G와 클라우드를 결합해 모바일 엔드유저에 ms단위로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기술이다. AWS 컴퓨트·스토리지 서비스를 5G 네트워크 에지에 탑재해 머신러닝 추론, 자동 산업기기, 스마트카와 스마트시티, 자율주행, 사물인터넷(IoT), 증강현실(AR)·가상현실(VR) 등 초저지연 솔루션 개발을 지원한다.

5G 환경에 최적화된 앱 개발로 공장, 상점, 자동차, 가정 등 광범위한 플랫폼에서 사용할 수 있다. AWS 서비스를 5G 네트워크 에지 상에 구현, 모바일 기기를 앱에 연결할 때 발생하는 레이턴시를 최소화한다. 이통사 데이터센터 5G 네트워크 에지상 '웨이브렝스 존'에 앱을 설치, 소스와 가까운 곳에서 데이터를 처리할 수 있다. 앱은 5G 네트워크를 최대한 활용할 수 있다.

AWS는 미국 전역에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버라이즌과 손잡았다. 내년부터 글로벌 제휴를 확대한다. 우리나라에서는 SK텔레콤, 유럽은 보다폰, 일본은 KDDI 등과 협력할 계획이다. 웨이브렝스를 사용하는 기업은 초저지연 앱 개발·서비스 시 여러 통신사와 협상할 필요가 없다.

SK텔레콤과 AWS는 5G 멀티 액세스 클라우드 서비스를 배포, 서드파티 개발자와 기업의 경험 품질 개선과 비즈니스 모델 창출을 돕는다. 기업은 SK텔레콤 5G 네트워크 기반 AWS 솔루션을 활용, 5G 환경에 최적화된 앱 개발은 물론 서비스 출시 시간을 단축할 수 있다.

앤디 재시 AWS CEO는 “버라이즌과 협력을 시작으로 SK텔레콤, 보다폰, KDDI 등과 세계시장에서 이통사와 협력을 확대할 것”이라며 “웨이브렝스로 5G에 최적화된 개발환경을 지원, 차세대 애플리케이션과 서비스 시장 판도를 바꿀 것”이라고 말했다.

라스베이거스(미국)=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