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677574 0032019120456677574 03 0302006 6.0.18-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5406810000 1575406840000 related

11월 외환보유액 4천75억달러…역대 최고치 또 경신

글자크기
연합뉴스

미 달러, 세계 주요 화폐 (PG)
[장현경 제작] 사진합성



(서울=연합뉴스) 정수연 기자 = 한국의 외환보유액이 한 달 만에 다시 역대 최고치를 경신했다.

4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지난달 말 한국의 외환보유액은 역대 최고치였던 10월보다 11억4천만달러 늘어난 4천74억6천만달러로 집계됐다.

자산 운용 수익이 늘면서 외환보유액이 증가했다고 한은은 설명했다.

외환보유액을 자산별로 보면 국채·회사채가 속한 유가증권이 3천756억1천만달러로 한 달 전보다 27억1천만달러 늘었다.

반대로 은행에 두는 예치금은 201억6천만달러로 15억2천만달러 감소했다.

국제통화기금(IMF) 특별인출권(SDR)은 한 달 전과 같은 33억7천만달러, IMF 포지션은 5천만달러 줄어든 26억2천만달러였다.

금은 47억9천만달러로 변동이 없었다.

한편 한국의 외환보유액 규모는 10월 말 기준으로 세계 9위다.

주요국의 외환보유액을 보면 중국이 3조1천52억달러로 1위, 일본이 1조3천245억달러로 2위, 스위스가 8천460억달러로 3위다.

연합뉴스

[한국은행 제공]



js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