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439405 0672019112256439405 03 0310001 6.0.20-RELEASE 67 아시아투데이 0 false true true true 1574382334000 1574382372000 related

기아차, 광저우 국제모터쇼서 ‘올 뉴 KX3’ 최초 공개

글자크기
아시아투데이

기아자동차가 ‘2019 광저우 국제모터쇼’에서 최초로 공개한 ‘올 뉴 KX3’./제공 = 기아자동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최현민 기자 = 기아자동차는 22일(현지시간) 중국 광저우 수출입상품교역회전시관에서 개막한 ‘2019 광저우 국제모터쇼’에서 ‘올 뉴 KX3(국내명 셀토스)’를 최초로 공개했다.

‘올 뉴 KX3’는 소형급(B 세그먼트) SUV로, 고급스러운 디자인과 최첨단 안전사양, 다양한 스마트 커넥티비티 시스템이 적용된 기아자동차의 전략 SUV로 공개와 동시에 본격 판매에 돌입했다.

올 뉴 KX3는 전장 4345㎜, 전폭 1800㎜, 전고 1650㎜, 휠베이스 2630 ㎜의 차체 크기를 기반으로 넓고 고급스러운 실내 공간과 △전방 충돌 방지 보조(FCA) △차로 유지 보조(LKA) △운전자 주의 경고(DAW) △전자식 주차브레이크(EPB) 등 다양한 첨단 주행 안전기술이 적용됐다.

파워트레인은 스마트스트림 G1.5엔진과 IVT 무단변속기가 탑재돼 최고출력 115ps, 복합연비 5.4km/ℓ의 성능을 갖췄으며, IT 기반 커넥티비티 서비스에 대한 고객들의 요구를 적극 반영해 기아자동차 텔레매틱스 서비스인 UVO가 적용된 것이 특징이다.

더불어 기아차는 중국 전용 준중형 세단 전기차 ‘올 뉴 K3 EV’를 이번 모터쇼를 통해 최초로 공개했다.

올 뉴 K3 EV는 역동적이면서도 볼륨감이 넘치는 외관, 동급 최고 수준의 연비, 우수한 실내 공간, 다양한 첨단 안전 및 편의 사양을 갖춘 준중형 세단으로, 전장 4660㎜, 전폭 1780㎜, 전고 1455㎜, 휠베이스 2700㎜의 차체 크기를 기반으로 우아하면서도 날렵한 디자인을 갖췄다.

기아차는 이날 선보인 전기차 모델을 내년 1분기 투입한다는 계획이다.

이외에도 전기차 기반 SUV 쿠페 콘셉트 ‘퓨처론’과 더불어 중국 유명 자동차 경주대회인 중국 투어링카 챔피언십 대회 출전중인 고성능 차량 ‘올 뉴 K3 CTCC 레이싱카 등 총 11대의 차량을 선보였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