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418780 0362019112156418780 05 0507001 6.0.18-RELEASE 36 한국일보 51292661 false true true true 1574305860000 1574306004000

KT 윤석민↔SK 허도환+2억원 트레이드

글자크기
KT 포수 보강… SK는 우타 내야수 확보
한국일보

윤석민.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프로야구 KT와 SK가 내야수 윤석민(34)과 포수 허도환(35)을 맞바꾸는 1대 1 트레이드를 21일 단행했다. SK는 허도환과 함께 현금 2억원을 KT에 지급한다.

허도환은 단국대 졸업 후 2007년 두산에 입단, 키움과 한화를 거쳐 2019년부터 SK에서 백업 포수로 뛴 베테랑이다. 통산 601경기에서 232안타 8홈런 89타점 타율 0.206을 기록했다. 2019시즌에는 56경기 타율 0.127 1홈런 6타점 등의 성적을 남겼다.

SK로 이적한 윤석민은 구리인창고 졸업 후 2004년 두산에 입단, 2014년부터 3년간 키움에서 뛰다가 2017년 트레이드로 KT 유니폼을 입었다. 통산 907경기 타율 0.288에 100홈런 454타점을 기록한 우타 거포 내야수다. 다만 2019년에는 타율 0.231 2홈런으로 주춤했다.

이숭용 KT단장은 “1군 포수 자원이 부족한 상황에서 베테랑이자 즉시 전력감인 허도환을 영입했다”며 “풍부한 경험과 경기 운영 능력, 안정감 있는 수비를 갖춘 허도환은 투수들을 잘 리드하고 젊은 포수들에게 좋은 멘토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KT는 20일 2차 드래프트에서 기존 백업 포수 이해창을 한화로 내보냈다.

강주형 기자 cubie@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