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414594 0242019112156414594 03 0304001 6.0.18-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true true 1574299775000 1574299792000 related

제네시스 ‘G90’ 북미 최초 공개-LA오토쇼

글자크기

북미시장에서 프리미엄 브랜드 입지 강화

G90, G80, G70 등 총 7대 전시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이소현 기자] 제네시스가 글로벌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G90’를 북미 시장에 최초로 공개하며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

제네시스는 20일(현지시각) 미국 LA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19 LA 오토쇼’에서 2020년형 G90를 북미시장에 최초로 선보였다.

2020년형 G90는 제네시스가 선보인 초대형 플래그십 세단 EQ900의 페이스 리프트 모델로 국내에서는 지난해 말 출시됐으며, 북미 시장에는 이번 LA 오토쇼를 통해 처음 공개했다.

G90는 디자인에서부터 편의성, 안전성, 주행 성능에 이르기까지 최첨단 기술력이 집약된 모델로 ‘수평적인 구조의 실현’을 특징으로 안정되고 품위 있는 자세와 웅장하지만 위압적이지 않은 캐릭터를 자랑한다.

또 제네시스 고유의 디자인 디테일인 지-매트릭스(G-Matrix)를 헤드·리어 램프 및 전용 휠에 적용해 강한 선과 풍부한 볼륨감의 균형 잡힌 비례로 고급스러움을 부각시켰다.

이용우 제네시스 사업부 부사장은 “제네시스의 높은 상품성을 통해 북미 판매량이 서서히 증가하고 있다”며 “플래그십 모델 G90를 통해 확고한 입지를 다질 것”이라고 말했다.

마크 델 로소 제네시스 북미 담당 CEO는 현장에서 직접 G90를 소개하며 “미국 시장에서 10월까지 제네시스 판매량이 전년대비 81% 증가했다”며 “역동적이며 새로운 럭셔리 브랜드의 성장과 함께할 수 있어 영광이다. 북미 시장에 향후 다양한 제네시스 모델 라인업을 소개하며 공격적인 행보를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제네시스가 LA오토쇼에서 북미 최초로 공개한 G90는 3.3 터보, 5.0 가솔린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된 모델을 판매할 예정이다.

한편, 제네시스는 LA 오토쇼에 참가해 약 206평 전시 공간을 마련, 대표모델인 ‘G70’, ‘G80’, ‘G90’ 등 차량 7대를 전시한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