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353619 0372019111856353619 06 0602001 6.0.20-RELEASE 37 헤럴드경제 39226194 false true true false 1574085161000 1574085711000 related

'유령을 잡아라' 문근영X김선호, 납치범 체포…지하철 유령 다음 타겟 확인(종합)

글자크기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헤럴드경제

tvN '유령을 잡아라' 방송캡쳐


문근영과 김선호가 납치범을 체포하는데 성공했다.

18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유령을 잡아라'에서는 유령(문근영 분)과 고지석(김선호 분)이 납치범을 체포한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유령이 동생을 떠올리며 오열하는 모습에 고지석은 "나한테 진짜 왜 이래요. 다 잡은 메뚜기를. 메뚜기 잡고 쓰레기차를 강력계에 넘기면 되는거 아니냐. 나 진짜 못견디겠다. 내가 나가든 신참이 나가든"라며 소리쳤다. 하지만 계속 눈물을 흘리는 유령에 고지석은 "어쨌거나 내가 왔잖아요"라며 핸드폰을 찾는데 동참했고, 증거영상이 찍힌 핸드폰을 찾았다.

영상을 확인한 유령은 "정훈이가 스스로 납치범을 따라갔다. 아는 사람 같다. 협조 안하면 당장 학대죄로 체포할거다 제대로 봐라"라며 빵집 사장님을 압박했다. 하지만 빵집 사장님은 전혀 모르는 사람이라며 경찰들을 돌려보냈다. 이후 빵집 사장님은 납치범과의 통화에서 "시키는대로 했다"라며 지하철을 통해 납치범에게 돈을 건네고 건너편에 있는 정훈이를 발견했다.

유령은 "전화를 받으셔야지"라며 돈 가방에 넣어둔 핸드폰으로 납치범을 발견했다. 그리고 고지석은 "여기가 끝이야 니 인생의 끝"라며 범인을 체포했다. 이후 유령은 "강력반들이 납치범 잡으러 갈 때. 그때 가방에 넣으셨다?"라고 말했다. 고지석이 강력반이 납치범을 잡기 위해 가게에서 나갈때 돈 가방에 자신의 핸드폰을 넣어뒀던 것.

김형자(송옥숙 분)는 메뚜기를 놓친 고지석에게 "너 다 잡은 메뚜기 그냥 놔줬다면서? 그 메뚜기가 어떤 메뚜기냐. 잘했다. 너 납치 당한 애 아니고 소매치기 잡았으면 가만 안뒀을거다"라며 "징계는 내가 보류했다. 애 목숨 구한 경찰한테 징계줄 수 없잖아"라고 칭찬했다. 이후 고지석은 왕수리 지경대 팀원들에게 "저 징계 보류됐다. 징계위 날짜 다시 정해진거 아니니까 그냥 넘어간거다"라고 자신의 징계 보류 사실을 알렸고 유령이 안심했다. 다음날 유령이 공반장(이준혁 분) 팀에서 쫓겨나 왕수리 지경대로 돌아오자 고지석이 몰래 미소지었다. 고지석은 열정적인 유령에 고생하는 공반장에게 "유형사 제가 다시 데리고 가겠다"라고 말했던 것.

유령과 만난 김우혁(기도훈 분)은 "폐쇄된 문 알아낸 게 있다"라며 자료를 건넸다. 김우혁은 "3호선이랑 왕수리를 연결하려던 계획이 있어서 터널이 모두 뚫린 상태였다. 왕수리역과 3호선이 연결되어 있었던게 맞다. 놈이 터널로 시신을 옮겼을 가능성 충분하다"라고 말했다. 이에 유령은 "우리 유진이도 터널로 옮겨졌을까요? 터널 어딘가에 있는건 아니겠죠?"라고 했고 김우혁은 "다 왔다. 동생도 찾을 수 있을거다. 오늘 밤 그 문 뜯어봐요. 우리"라고 답했다.

지하철 유령이 사용한 공중전화를 찾아간 하마리(정유진 분)가 결정적인 단서를 알아냈다. 하마리는 늘 그 곳에서 운동을 하던 시민에게서 지하철 유령이 지갑을 돌려주겠다며 피해자를 유인했고 어깨를 움찔거리는 틱이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 이어 하마리는 공중전화 기록을 통해 지하철 유령이 지경대였던 최미라에게 전화한 것을 발견했다. 그리고 지경대를 찾아간 하마리는 최미라가 지갑을 찾으러 간다고 했다는 유령의 말에 "최미라 그 여자 지하철 유령의 다음 타겟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지하철 유령과 마주한 최미라가 "당신은"라며 지하철 유령과 구면임을 드러냈다. 이어 지하철 유령이 최미라를 죽이고 있는 통제구역에 유령과 고지석이 도착해 극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