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327150 0292019111756327150 06 0602001 6.0.18-RELEASE 29 OSEN 0 false true true false 1573986780000 1573987099000 related

'슈돌' 윌벤져스X건나블리, 낭만적인 '가을' 피크닉‥소율, '동요' 녹음 [종합]

글자크기
OSEN

[OSEN=김수형 기자] 다양한 에필로그 속에서 윌벤져스 가족과 건나블리 가족들 모두 낭만적인 가을 나들이를 나섰다.

17일 방송된 KBS2TV 예능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다양한 에필로그가 그려졌다.

문희준과 딸 잼잼이가 그려졌다. 문희준은 딸 잼잼이에게 목소리가 녹음된 곰돌이 인형을 보여주며 재미에 빠졌다. 특히 문희준은 자신이 라디오를 진행하고 있는 것에 대해 딸에게 알려주고 싶다면서 어디론가 방문했다.바로 녹음식이었다. 문희준은 딸 잼잼이와 함께 녹음할 것이라면서 홍보 스폿녹음에 대해 흥미로움을 유도했다.

잼잼이는 아빠 문희준이 진행하는 라디오를 직접 녹음했고, 이를 들으며 문희준은 감동했다. 이때, 아내 소율이 깜짝 등장했다. 서프라이즈 응원을 위해 한시간 전부터 녹음실에 숨어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라디오 대박을 위해 소율이 귀신소리까지 만들어내면서 서프라이즈를 성공했다.

OSEN

이때, 문희준은 엄마 소율이 들려주는 동요를 녹음하자고 제안했고, 소율이 녹음실로 입장했다.소율은 "3년만에 녹음이라 떨렸지만 설렜다"면서 든든한 응원단인 딸과 남편을 보며 힘을 받았다. 그래서 일까 녹슬지 않은 모습으로 녹음을 마쳤다.

윌벤져스인 아빠 샘 해밍턴과 아들 윌리엄, 벤틀리가 호주에서 핼러윈하티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특히 할머니인 해밍턴母는 아이들을 위한 특별한 핼러윈 음식을 만들어 시선을 강탈했다.

OSEN

다음날 샘 해밍턴은 아이들과 함께 나들이를 나왔다. 멜버른 외곽에 있는 농산으로 향했다. 그 곳에서 석탄으로 운행하는 오래된 기차를 타고 높은 곳으로 올랐다. 지루해하는 아이들에게 샘 해밍턴은 "우리 소풍가는 것, 거의 다 왔다"며 흥미로움을 안겼다.

목적지에 하차했다. 윌리엄은 "기차 재밌다, 이거 타고 응암동갈 수 있냐"며 순수한 동심으로 웃음을 안겼다. 윌리엄은 길에서 석탄을 발견하며 검정색 돌이라면서 갑자기 샘 해밍턴에게 폭풍 칭찬하며 얼굴을 만졌다. 그 덕에 샘해밍턴 얼굴은 완전히 석탄으로 검게 물들었다. 윌리엄은 "아빠 얼굴 지지됐다"고 혼자 웃으면서 지나가는 관광객에게 "여기 이 사람은 개그맨"이라 소개해 폭소하게 했다.

무엇보다 장소를 이동해 호주의 대표 동물인 코알라를 구경하며 나들이에 흠뻑 빠져들었다.

OSEN

아빠 박주호는 건후와 나은이와 함께 여유로운 일상을 시작했다. 특히 박주호는 운동선수인 자신의 아들은 건후가 무슨 운동을 좋아할지 알아보겠다면서 집 안에 미니 체육관을 오픈했다. 아침일찍 운동기구까지 준비한 후 방안에 세팅했고 건후는 관심을 보이며 운동을 시작했다.과거 철봉굴욕을 지울 정도로 업그레이드된 실력을 보였다.

아빠 박주호는 건후와 나은이와 함께 여유로운 일상을 시작했다. 특히 박주호는 운동선수인 자신의 아들은 건후가 무슨 운동을 좋아할지 알아보겠다면서 집 안에 미니 체육관을 오픈했다. 아침일찍 운동기구까지 준비한 후 방안에 세팅했고 건후는 관심을 보이며 운동을 시작했다.

며칠 뒤 박주호는 아이들과 볕 좋은 공원으로 향했다. 아기자기한 소품들까지 미리 준비한 박주호는 "감성피크닉의 끝판왕을 보여드리겠다"면서 아이들과 돗자리를 껼고 간만의 여유를 만끽했다. 박주호는 "프랑스 감성"이라면서 울산지앵이 되어 피크닉을 즐겼다. 이들과 함께해서 더욱 낭만적인 멋진 가을날이었다.

/ssu0818@osen.co.kr

[사진] '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화면 캡쳐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