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326606 0182019111756326606 05 0507002 6.0.18-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3982812000 1573982897000

김경문호, 2루수 김상수·3루수 허경민으로 2연패 노린다 [한국 일본]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日 도쿄) 안준철 기자

역시 예고한대로 김경문호는 수비가 강화된 라인업으로 프리미어12 2연패를 노린다.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야구대표팀은 17일 오후 7시 일본 도쿄돔에서 열리는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일본과 결승전에 수비가 강화에 초점을 맞춘 라인업을 들고 나왔다.

한국은 전날(16일) 슈퍼라운드 4차전 일본과 맞대결에서 그동안 경기에 뛰지 못했던 선수들을 위주로 투입했지만, 8-10으로 패했다.

매일경제

김경문 야구대표팀 감독. 사진(日 도쿄)=천정환 기자


이날 한국은 이정후(중견수)-김하성(유격수)-김재환(지명타자)-박병호(1루수)-김현수(좌익수)-양의지(2루수)-민병헌(우익수)-허경민(3루수)-김상수(2루수) 순으로 나선다. 선발은 에이스 양현종이다.

이날 김경문 감독은 "멕시코전과 비슷하게 나선다"며 “지금 (김)상수의 컨디션이 좋기 때문에 먼저 나선다. 타이밍 봐서 박민우가 대주자로 들어가는 그림을 그려 볼 수 있다. 또한 수비 강화가 필요해서 허경민이 선발로 출전한다”고 말했다.

이어 “오늘은 어제 던진 투수들을 제외한 모든 선수들이 대기한다. 양현종이 상대 선발과 싸우면서 충분히 역할을 해줄 수 있다고 생각한다. 교체에 대해서는 선수에게 물어보고 상대 라인업에 따른 상황에 맞게 불펜을 운영하겠다”고 덧붙였다.

일본은 야마다 테츠토(1루수)-사카모토 하야토(유격수)-마루 요시히로(중견수)-스즈키 세이야(우익수)-아사무라 히데토(지명타자)-토노사기 슈타(3루수)-콘도 켄스케(좌익수)-아이자와 츠바사(포수)-키쿠치 료스케(2루수) 순으로 나서며, 야마구치 순이 선발투수로 나선다.

jcan1231@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