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323679 1182019111756323679 06 0601001 6.0.18-RELEASE 118 오마이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3970985000 1573971011000 popular

신선한 공연 vs. 수상자 다수 불참... 이 가요시상식의 명암

글자크기

가능성과 한계 공존한 < 2019 브이라이브 어워즈 >

오마이뉴스

▲ 2019 브이라이브 어워즈 V 하트비트 ⓒ 네이버



가요 시상식이 또 하나 생겼다. 그 주인공은 지난 16일 서울 고척돔에서 열린 < 2019 브이라이브 어워즈 V하트비트 >(이하 '2019 브이라이브 어워즈')다.

그동안 네이버는 자사의 글로벌 스타 방송 플랫폼인 <브이라이브> 서비스를 토대로 매년 '글로벌 스타 Top 10'을 선정해 온 바 있다. 이전까진 연말 투표로 선정된 아티스트 별로 날짜를 잡아 이듬해 1~2월에 걸쳐 각각 1시간 이상의 개별 인터넷 생방송 무대를 가져왔지만 올해부턴 이를 시상식으로 개편했다.

과거 행사에선 팬투표 형식을 가미했지만 경쟁을 가급적 배제하고 스타와 팬과의 만남을 강조한 축제 형식으로 치르면서 흔하디 흔한 일반 시상식과의 차별화가 돋보였다. 반면 외부 화제성 측면에선 약세를 보인 게 사실이다.

그래서인지 몰라도 올해부턴 '글로벌 아티스트 Top 12'로 인원수를 늘리고 대상격인 '더 모스트 러브드 아티스트' 등 몇개 부분을 더 신설하면서 대중들의 관심을 키우려는 의도가 역력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2019 브이라이브 어워즈'는 여러 면에서 신규 시상식의 한계를 크게 벗어나진 못했다.

본상 수상자 상당수 불참
오마이뉴스

▲ 지난 2019 브이라이브 어워즈 V 하트비트에서 2개 부문을 수상한 몬스타엑스 ⓒ 오마이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사전 발표된 본상 12팀 중 시상식에 참석한 팀은 갓세븐, 몬스타엑스, 스트레이키즈, NCT 일부 멤버 정도에 국한되었다. 방탄소년단을 비롯해서 해외 투어 중인 트와이스, 세븐틴, YG 소속 가수들, 그외 최근 활동을 중단한 아이즈원 등의 모습은 볼 수 없었다.

꼭 모든 수상자, 후보자들이 시상식에 참석해야 하는 것은 아니지만 상당수 가수들의 부재가 부각되다보니 브이라이브 어워즈 행사를 지켜본 팬 입장에선 아쉬움이 뒤따랐다. 조작 파문에 휩싸인 아이즈원, 루키 Top5에 오른 엑스원 등은 생방송 과정에선 이름조차 언급되지 않을 만큼 이번 행사에선 이들은 마치 금지 단어 마냥 다뤄졌다. 이밖에 마약 혐의로 조사 중인 아이콘 전 멤버 비아이는 방송 도중 진행된 관련 VCR에선 모자이크 처리되기도 했다.

네이버 주최 행사이다보니 자사 관련 컨텐츠를 위한 시상 부문이 함께 포함되면서 타 시상식과는 사뭇 다른 분위기를 자아냈다. 브이라이브를 통해 방영된 웹 드라마 출연자를 선정하는 '페이보릿 웹시리즈 액터', 우수 인터넷 크리에이터에게 수여하는 '페이보릿 V 뷰스타' 등은 각각 < 에이틴2 >의 이나은(에이프릴), 최보민(골든차일드), 뷰티 크리에이터 후니언에게 돌아갔다.

그리고 팬투표 최다 득표자에게 수여되는 '더 모스트 러브드 아티스트' 부문은 예상대로 방탄소년단이 수상자로 선정되었다.

앤 마리, 넬, 호피폴라 등 신선한 무대는 인상적
오마이뉴스

▲ 2019 브이라이브 어워즈 V하트비트 시상식에 출연한 팝스타 앤 마리 (방송화면 캡쳐) ⓒ 네이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비록 상당수 수상자의 불참으로 반쪽짜리 시상식이었지만 가수들의 라이브 무대 만큼은 여타 시상식 이상의 환영을 이끌어 냈다. 특히 올해 한국에서도 뜨거운 사랑을 받았던 세계적인 팝 가수 앤 마리를 비롯해서 록 그룹 넬, JTBC <슈퍼밴드>가 탄생시킨 호피폴라 등은 기존 시상식에선 보기 힘든 음악인들이라는 점 외에도 이름에 부응하는 명연을 들려주면서 관객 및 시청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었다.

이밖에 브이라이브 어플 사용률이 높은 베트남, 인도네시아 아티스트 등을 초대하는 등 네이버가 역점을 둔 동남아 지역 사용자들에 대한 주최 측의 배려도 목격할 수 있었다.

이번 2019 브이라이브 어워즈는 신생 시상식의 약점과 성장 가능성을 동시에 드러내며 차기 행사에 대한 확실한 방향성 마련이라는 고민거리를 주최측에게 부여했다. 이번에 시상식 체제로 확대 개편하면서 정작 사라져버린 다른 가요상과의 차별화 문제를 어떤 식으로 풀어나갈지, 시상식의 권위 뿐만 아니라 생존 여부를 가늠하는 중요한 과제로 남았다.
오마이뉴스

▲ 2019 브이라이브 어워즈 V하트비트 시상식에 출연한 호피폴라 (방송화면 캡쳐) ⓒ 네이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2019 브이라이브 어워즈 V하트비트 수상자 명단

▲페이보릿 아티스트 인도네시아 : 아프간
▲페이보릿 아티스트 베트남 : 느 푸억틴
▲페이보릿 아티스트 월드와이드 : 앤-마리
▲브이라이브 디스커버 : 잔나비
▲브이라이브 글로벌 파트너십 : 몬스타엑스, 마마무
▲페이보릿 웹시리즈 액터 : 이나은, 최보민
▲페이보릿 V 뷰스타 : 후니언
▲브이라이브 글로벌 루키 톱 5 : ITZY, CIX,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엑스원, AB6IX
▲브이라이브 글로벌 아티스트 톱 12 : 갓세븐, 몬스타엑스, 방탄소년단, 블랙핑크, 세븐틴, 스트레이키즈, 아이즈원, 아이콘, 엑소, NCT, 트와이스
▲더 모스트 러브드 웹시리즈 : 에이틴2
▲더 모스트 러브드 아티스트 : 방탄소년단


김상화 기자(jazzkid@naver.com)

저작권자(c) 오마이뉴스(시민기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덧붙이는 글 | 이 글은 김상화 시민기자의 블로그 https://blog.naver.com/jazzkid 에도 수록되는 글 입니다. 오마이뉴스는 직접 작성한 글에 한해 중복게재를 허용합니다.

▶오마이뉴스에서는 누구나 기자 [시민기자 가입하기]
▶세상을 바꾸는 힘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공식 SNS [페이스북] [트위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