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300508 0362019111556300508 06 0601001 6.0.20-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573797660000 1573797838000 related

‘방구석1열’ 한지민, MC 장윤주의 ‘미쓰백’ 감상평 듣고 박장대소한 사연은?

글자크기
한국일보

장윤주가 한지민에 대해 언급했다. JTBC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영화 ‘미쓰백’의 다양한 뒷이야기가 공개된다.

17일 방송되는 JTBC ‘방구석1열’은 19일 ‘세계 아동 학대 예방의 날’을 맞이해 아동학대의 현실을 다룬 두 영화 ‘미쓰백’과 ‘가버나움’을 다룬다. 이에 열혈 팬덤을 낳은 ‘미쓰백’을 연출한 이지원 감독과 소아정신과 전문의 서천석 박사가 함께한다.

최근 진행된 ‘방구석1열’의 녹화에서는 ‘미쓰백’에서 파격적인 연기 변신을 보여준 배우 한지민에 대한 이야기가 이어졌다.

이지원 감독은 “‘밀정’ 뒤풀이 자리에서 올블랙 차림으로 나타난 한지민 배우에게 기존의 여성스러운 이미지와는 다른 강인한 포스를 느꼈고 운명적으로 ‘백상아’ 역을 맡기게 됐다”며 남다른 캐스팅 비화를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에 주성철 편집장은 “‘미쓰백’에서 한지민 배우의 세차 신이 기억에 남는다. 우리가 한지민 배우를 떠올릴 때 예상 가능한 모든 것을 깨버리는 장면이었다.

이지원 감독은 거칠고 야성적으로 표현해달라며 직접 차를 닦는 시범까지 보이면서까지 디테일하게 디렉팅 했다”고 밝혔다.

‘미쓰백’을 보고 우는 모습이 SNS에 올라와 화제가 됐던 MC 장윤주는 이후 직접 배우 한지민을 만났다고 밝히며 “나도 모르게 처음 만난 한지민 배우에게 ‘미쓰백’ 소감을 얘기했더니, 웃으며 내가 우는 SNS 영상도 봤다고 하더라”라며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또한 아역배우 김시아의 여우주연상 수상 소식을 접한 MC 장윤주는 이지원 감독을 향해 “저도 상 좀 받게 해주세요”“라며 절실한 눈빛을 보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JTBC ‘방구석1열’ 세계 아동 학대 예방의 날 특집은 17일 오전 10시 40분에 방송된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