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288286 1022019111556288286 05 0506003 6.0.19-RELEASE 102 인터풋볼 0 false true true false 1573766986000 1573769627000

[A매치 리뷰] '케인 3골-래쉬포드 1골' 잉글랜드, 몬테네그로 7-0 격파

글자크기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이현호 기자=잉글랜드가 1000번째 A매치를 대승으로 자축했다.

잉글랜드 대표팀은 15일 오전 4시 45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몬테네그로와의 유로 2020 예선 A조 7차전 홈경기에서 7-0 완승을 거뒀다. 이로써 잉글랜드는 본선 진출을 확정지었다.

잉글랜드는 픽포드, 아놀드, 칠웰, 윙크스, 스톤스, 매과이어, 산초, 체임벌린, 케인, 마운트 래쉬포드가 선발로 출전했다. 매디슨, 아브라함, 로즈, 고메스 등은 벤치에서 대기했다. 기대를 모았던 무고사(인천)는 몬테네그로 서브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초반부터 화력을 과시한 잉글랜드다. 전반 11분 칠웰의 크로스를 받은 체임벌린이 오른발 땅볼 슈팅으로 선제골을 기록했다. 이후 전반 18분, 24분에 케인의 연속골이 터졌다. 모두 칠웰의 어시스트가 있었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잉글랜드는 3점 차에서 만족하지 않았다. 전반 30분 래쉬포드의 득점, 37분 케인의 3번째 득점까지 나오면서 5-0으로 전반전을 마쳤다.

후반 11분 챔벌레인을 대신해 매디슨이 투입됐다. 1분 뒤에는 케인이 나오고 아브라함이 들어갔다. 잉글랜드는 후반 21분에 나온 소프라나치의 자책골에 힘입어 6-0까지 달아났다. 4분 뒤 마운트를 대신해 수비수 고메스가 그라운드로 들어섰다.

잉글랜드의 화력은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후반 39분 산초의 땅볼 크로스를 아브라함이 가볍게 밀어넣으며 A매치 데뷔골을 성공시켰다. 남은 시간을 여유 있게 보낸 잉글랜드는 7-0으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기 결과]

잉글랜드(7) : 체임벌린​(전11), 케인(전18, 24, 37), 래쉬포드(전30), 소프라나치(후21, 자책골), 아브라함(후39)

몬테네그로(0) : -

사진=게티이미지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