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286527 1072019111456286527 05 0506001 6.0.18-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3743240000 1573744177000

'박항서 매직은 계속' 베트남, '강호' UAE 1-0 격파…조 1위 등극!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이종현 기자] '박항서의 매직'이 또 통했다. 베트남이 홈에서 강호 아랍에미리트(UAE)를 눌렀다. 조 1위로 올라섰다.

베트남은 14일 오후 10시 베트남 하노이 미딩 국립 경기장에서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조 4차전 UAE와 홈경기에서 1-0으로 이겼다. 전반전 43분 응우옌 티엔 린의 기습적인 중거리 득점이 결승 골이 됐다.

베트남은 UAE와 경기 전 2승 1무로 조 2위를 달리고 있었다. 하지만 베트남은 UAE를 눌렀고, 앞서 조 1위였던 태국이 말레이시아에 1-2로 지면서 베트남이 승점 10점 단독 1위로 올랐다.

전반 초반 베트남이 홈에서 UAE를 몰아붙이기 시작했다. 초반 이후 UAE가 점유율을 갖기 시작했다. 베트남은 역습을 준비했다. 웅크렸다. 베트남이 좀처럼 기회를 내주지 않았다.

전반 20분 꽝 하이가 왼쪽 측면에서 돌파했고, 프리킥을 얻었다. 프리킥은 위협적이지 못했다. UAE가 볼 점유율은 높았는데, 공격이 위협적이지 않았다. 베트남은 역습 기회를 잡지 못했다.

베트남은 전반 35분 오른쪽 측면 돌파 이후 누옌 트롱 호앙의 크로스 문전 응우옌 티엔 린의 슛이 나갔다. 전반 36분 베트남의 역습이 워낙 날카로웠다. 응우옌 티엔 중이 완벽한 기회를 만들 뻔했는데, UAE의 칼리파 알함마디가 억지로 막았다. 주심은 다이렉트 퇴장을 선언했다. 프리킥을 얻었고, 아크 정면에서 꽝하이가 슈팅했다. 하지만 수비벽에 막혔다.

선제골은 베트남의 몫이었다. 전반 43분 아크 정면 다소 먼 거리에서 응우옌 티엔 린이 기습적인 슈팅을 시도했다. 무회전 슈팅이 골망을 강하게 흔들었다.

후반전 수적 우세의 베트남이 UAE를 밀어붙였다. 베트남은 후반 9분 날카로운 역습으로 기회를 만들었다. 베트남은 후반 13분 꽁푸엉을 교체로 투입했다. 베트남은 더 노골적인 역습 체제로 전환했다.

베트남은 큰 위기 없이 UAE를 눌렀다.

스포티비뉴스=이종현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