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229678 1072019111256229678 05 0507001 6.0.18-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3567920000 1573567944000

[지바 참사] 홍이중 감독 "우연한 승리 아냐…대만이 한국보다 강했다"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지바(일본), 신원철 기자] 한국은 12일 일본 지바 조조마린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WBSC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대만과 경기에서 0-7로 참패했다. 김광현이 4회조차 채우지 못한 채 3실점하고 내려갔고, 구원 등판한 원종현은 2사 후 3점 홈런을 얻어맞았다. 타자들은 5안타에 그쳤다. 투수 전향 2년째인 장이를 상대로 7회 2사까지 무득점으로 묶였다. 천관위와 천홍위를 상대로도 점수를 내지 못한 채 영패를 당했다.

경기 후 '개선장군' 홍이중 감독이 기자회견장에 들어왔다. 그는 "선수들을 칭찬하고 싶다. 정말 좋은 경기력이었다. 장이가 한국 타자들을 잘 막은 덕분에 선수들이 편하게 기회를 살릴 수 있었다. 장이 덕분에 이겼다. 우연한 승리가 아니다. 투타 모두 한국보다 좋았다"고 말했다.

장이는 떨리는 목소리로 "팀이 하나로 됐기 때문에 이길 수 있었다. 선발로 이번 대회에 나서는 것은 마지막일 수 있다고 생각해 전력을 다했다. 어떻게든 실점을 막고 싶었다"고 침착하게 얘기했다.

스포티비뉴스=지바(일본), 신원철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