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224553 0242019111256224553 04 0401001 6.0.18-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true false 1573546480000 1573546494000

중국 유치원서 20대 男 '양잿물 테러'…원생·교사 54명 화상

글자크기
이데일리

[이데일리 이재길 기자] 중국 윈난(雲南)성의 한 유치원에서 20대 남성이 수산화나트륨(양잿물)을 무차별 살포해 50여 명이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12일 신경보(新京報) 등에 따르면 쿵 모(23)씨는 전날 오후 3시 35분께 윈난성 카이위안(開遠)시 한 유치원에 담을 넘어 침입해 수산화나트륨을 뿌렸다.

이 사고로 교사 3명과 원생 51명이 화상을 입어 병원으로 이송됐다. 부상자 중 6명은 중상을 입고, 48명은 가벼운 화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쿵 씨는 범행을 저지른 뒤 유치원 뒤쪽 산으로 도주했으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공안에게 30여 분 만에 붙잡혔다.

경찰 조사 결과 쿵씨는 인터넷을 통해 수산화나트륨을 구매한 뒤 분무기를 이용해 살포한 것으로 드러났다.

쿵씨는 가족이 없이 혼자 생활해 왔으며, 심리적으로 불안 상태를 보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