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213799 0092019111256213799 01 0103001 6.0.20-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3527363000 1573527375000 related

文정부 장관들, '총선 출마' 질문에 묵묵부답·소이부답

글자크기

박영선, 총선 출마 질문에 "아직…당에서 얘기 있겠죠"

김현미 "총선 관련해 들은 게 없다"…유은혜도 미소만

홍남기 "경제부터 살려야…그런(출마) 생각 전혀 없다"

뉴시스

【부산=뉴시스】박영태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2일 부산에서 열린 현장국무회의에 참석해 국민의례를 하고 있다. 왼쪽부터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문재인 대통령, 이낙연 국무총리. 2019.11.12. since1999@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안호균 기자 = 내년 4월 총선 출마 가능성이 거론되는 문재인 정부 장관들이 출마 여부에 대한 질문을 받고 곤혹스러운 표정을 지었다.

청와대는 '당의 요청'과 '본인의 의지'가 있을 경우 총선 출마를 위해 놓아주겠다는 입장을 밝혔지만 출마설이 돌고 있는 정치인 출신 장관들은 말을 아끼며 상황을 지켜보는 모습이다.

박영선 중소기업벤처부 장관은 12일 부산에서 열린 현장국무회의에 참석한 자리에서 '총선 준비를 하고 있는가'라는 기자의 질문을 받고 "아직… "이라며 말끝을 흐렸다.

박 장관은 '결정을 하지 않은 것인가'라는 질문에는 "당에서 이야기가 있겠죠"라며 말을 아꼈다.

박 장관은 '구로을 지역구를 윤건영 청와대 국정기획상황실장에게 넘겨준다는 얘기가 있다'는 질문에도 "나는 아는 게 정말 단 하나도 없다"고 답했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총선 출마 관련 질문을 받자 웃음을 지으며 "총선 관련해서는 들은 게 별도로 없다"고 말했다.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역시 '총선 준비는 언제쯤 시작할 것인가'라는 질문에 웃음을 지었지만 아무런 대답을 하지 않았다.

다만 관료 출신인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출마를 고려하고 있지 않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총선 나갈 준비는 안 하는가'라는 질문을 받고 "경제부터 살려야 한다. 그런 생각 전혀 없다"고 말했다.

앞서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은 지난 10일 기자간담회에서 개각 가능성에 대한 질문을 받고 "내년 총선과 관련돼서 당에서 요구하고 본인이 동의하신 분들에 대해서는 저희들이 놓아드려야 된다는 생각을 갖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총선을 앞두고 이낙연 국무총리와 출마 예정인 장관들의 당 복귀를 위해 연말·연초에 개각이 단행될 수 있다는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ahk@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