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171017 0372019111056171017 03 0301001 6.0.20-RELEASE 37 헤럴드경제 52825821 false true false false 1573356427000 1573356431000 related

이재욱 농식품부 차관 “돼지열병 안심 못 해…멧돼지 총기 포획 적극 실시”

글자크기

돼지고기 도매가격 회복세…전년 치 근접

헤럴드경제

이재욱 농림축산식품부 차관이 10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아프리카돼지열병 상황점검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농림축산식품부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배문숙 기자] 방역당국은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국내 사육 농장에서 추가로 발생하지 않은 지 한 달이 넘었지만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라고 경계를 늦추지 않고 있다.

이재욱 농림축산식품부 차관은 10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아프리카돼지열병 상황점검회의에서 "접경지역은 여전히 위험성이 높고, 다른 지역도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라며 "관계부처와 지자체는 긴장감을 늦추지 말고 방역 조치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말했다.

아프리카돼지열병은 국내 농장에서는 지난달 9일 경기도 연천 14차 발생 이후 한 달이 넘도록 잠잠한 상태다. 그러나 야생멧돼지에서는 지속해서 바이러스가 검출돼 누적 건수가 23건에 달했다.

이 차관은 "야생멧돼지를 통한 바이러스 전파를 차단하기 위해 총기포획이 허용된 지자체는 포획을 적극 실시해 달라"며 "고양·포천 등 완충지역은 1차 차단지역을 중심으로 포획단을 대대적으로 동원해 달라"고 지시했다.

이 차관은 이어 "그 외 지역도 민간 엽사를 충원해 멧돼지 총기 포획을 적극 실시해 달라"고 덧붙였다.

이 차관은 그러면서 "각 지자체는 양돈농장의 야생동물 차단을 위한 조치를 철저히 점검하라"며 "농장의 울타리에 훼손된 부분은 없는지 확인하고, 즉시 보수토록 하라"고 말했다.

또 "야생동물의 먹이가 될 수 있는 사료와 퇴비 관리에도 만전을 기해 달라"며 "사료함 주위에 떨어진 사료가 없도록 하고, 퇴비 시설은 차단망을 반드시 설치토록 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올해 9월 국내 아프리카돼지열병 유입 이후 하락을 거듭하던 돼지고기 도매가격은 지난주 반등해 전년 가격에 근접한 것으로 조사됐다.

돼지고기 도매가격은 8일 기준으로 1㎏당 3599원으로 집계돼 7일 3476원보다 3.5% 올랐다.

이는 지난해 같은 달 3675원보다는 2.0% 낮은 것이지만, 지난달 하순 2800원대까지 떨어졌던 것과 비교하면 상당 수준 회복한 수치다.

oskymoon@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