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166282 0372019110956166282 06 0602001 6.0.16-HOTFIX 37 헤럴드경제 0 related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조우리, 박해미에 "오민석 사랑해" (종합)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KBS2TV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캡처


[헤럴드POP=임채령 기자] 조우리가 당돌하게 박해미에게 오민석을 사랑한다고 말했다.

9일 저녁 7시 55분 방송된 KBS2TV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연출 한준서/극본 배유미)에서는 의식을 찾은 문해랑(조우리 분)에 분노한 김설아(조윤희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문해랑은 혼수상태에서 깨어났고 김설아는 문해랑이 깨어난 것을 처음으로 보고 “내가 누구인지 알겠냐"고 물었다.

이에 문해랑은 “부회장님은 어디 계시냐 괜찮은 거냐 그 사람?”이라고 물었다. 이에 김설아는 문해랑에게 “그걸 왜 나한테 묻냐"며 "같이 있었던 건 너잖냐"며 분노했다.

이어 "축하해 고통 있는 세상으로 돌아온 거"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김설아는 도진우(오민석 분)에게 “당신은 왜 못 깨어나는 거냐, 안 깨어나는 거 아니냐 나 때문에 지쳐서”라며 말했다.

문해랑이 깨어났다는 사실에 홍화영(박해미 분)이 달려왔다. 홍화영은 “내 아들도 안 깨어났는데 이게 어디서"라며 "걔도 깨어났다는데 왜 안 일어나”라고 말했다.

이에 김설아는 “깨어날거다”라며 답했다. 그러자 홍화영은 "네가 원하는 게 돈이 아니라 아들이면 괜찮아”라며 말했다.

한편 문해랑이 깨어났다는 소식에 문태랑(윤박 분)은 바로 달려왔다. 때 김설아는 문태랑이 문해랑의 남편이 아닌 오빠라는 사실을 알았다.

홍화영은 "문해랑에게 할 말이 있으니 자리 좀 비켜달라"고 했고, 문태랑은 "내 동생한테 해코지하면 가만 안 둔다"며 경고했다.

둘만 남자 홍화영은 "어린 것 빼고는 누구처럼 지적인 것도, 한눈에 썩 들어오는 외모도 아닌데 뭘로 꼬셨냐"고 물었다.

그러자 문해랑은 "사랑한다"며 "저 혼자 부회장님을 사랑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고 나서 김설아는 홍화영에게 문해랑과 어떤 대화를 나눴는지 물었다. 홍화영은 "젊어서 그런지 아주 건강하다"며 "생각도 또렷하고 말도 반듯하게 하고 완벽하게 돌아왔다"라고 말했다.

이후 문태랑은 홀로 걷고 있는 김설아를 보고 다가갔다.

그러면서 "차 안타냐"며 말을 걸었다. 이에 김설아는 "와이프 아닌 동생 깨어난 것 들었다"며 "같은 처지라고, 같은 지옥이라고 생각했는데 내 마음이 그쪽 마음일 거라고 그쪽에게 내 마음을 놓아버렸다"고 속마음을 털어놨다.

이말을 들은 문태랑은 "처음에는 미안해서 그랬고, 기회가 되면 동생 대신 사과하고 싶었다"며 "그래서 나한테라도 풀었으면 했다”라고 말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