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166057 0722019110956166057 01 0101001 6.0.16-HOTFIX 72 JTBC 0 related

'임기 반환점' 문 대통령, 10일 여야 회동…정치복원 의지

글자크기

'조문 답례' 초청 만찬…국정운영 협조 구할 듯

'청와대 3실장' 회견도…후반기 국정 설명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오늘(9일)로 정확히 임기 절반을 채우게 됐습니다. 내일부터는 반환점을 돌아 집권 후반기를 맞게 되는데요. 문 대통령은 내일 여야 5당 대표와 만찬을 합니다. 비서실장·정책실장·안보실장 등 청와대 3명의 실장은 기자 간담회도 여는데요. 모두 앞으로 국정 운영의 동력을 얻기 위한 일정으로 보입니다. 오늘 뉴스룸은 임기 시작부터 지금까지와, 후반기 과제에 대한 분석으로 시작합니다.

먼저 허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2017년 5월 10일 문재인 정부는 높은 국민적 기대 속에서 출범했습니다.

그런 기대는 임기 시작 3개월 평균 지지율이 민주화 이후 역대 대통령 중 가장 높은 81%로 이어졌습니다.

4·27 판문점 선언과 9·19 평양공동선언 등 남북 관계가 해빙기를 맞았고, 두 차례의 북·미 정상회담도 견인했습니다.

개혁 작업과 적폐 청산이 이어지는 가운데 일자리 등 경제 성과를 두고선 논란이 이어졌고, 최근엔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사태까지 겹쳤습니다.

이런 가운데 청와대는 '정치 복원'을 시도하고 있습니다.

후반기 임기 첫 날인 내일 문재인 대통령이 여야 5당 대표를 청와대로 초청해 만찬을 함께 하는 겁니다.

모친상 조문에 대한 답례 형식이지만 자연스럽게 후반기 국정 운영에 대한 협조를 구하게 될 것으로 보입니다.

만찬에서 앞서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과 김상조 정책실장,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등 청와대 3실장은 기자 간담회를 합니다.

현 정부에서 처음으로 3실장이 동시에 언론 앞에 서서 후반기 국정 운영 방향을 설명하는 것이어서 주목됩니다.

(영상디자인 : 황선미)

◆ 관련 리포트

'공정' 국정운영 핵심 기조로…후반기 풀어야 할 과제는

→ 기사 바로가기 : http://news.jtbc.joins.com/html/258/NB11908258.html

허진 기자 , 손준수, 홍여울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