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162672 0292019110956162672 06 0604001 6.0.16-HOTFIX 29 OSEN 0 popular

스칼렛 요한슨, 2019 여배우 수입 1위..648억 벌었다 (종합)[Oh!llywood]

글자크기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박소영 기자] 할리우드 여배우들의 천문학적인 수입이 공개됐다. 스칼렛 요한슨이 쟁쟁한 여스타들을 꺾고 가장 높은 곳에서 빛났다.

최근 포브스가 공개한 2019년 할리우드 여배우 수입 순위에 따르면 스칼렛 요한슨이 5600만 달러, 한화로 648억 원 이상의 수익을 올렸다. 올 한 해 그는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에서 블랙 위도우 역으로 전 세계 팬들을 사로잡은 덕에 당당히 여배우 수입 1위에 등극했다.

이어 1972년생인 소피아 베르가라는 4410만 달러, 한화 510억 원의 수입을 기록, 전체 2위에 올라 팬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그는 ‘모던 패밀리’ 시리즈와 영화 ‘벤트: 마약의 도시’ 등에 출연했다.

3위 리즈 위더스푼은 3500만 달러, 한화 405억 원의 수입을 기록하며 이름값을 자랑했다. 4위 니콜 키드먼은 3400만 달러, 한화로 393억 원의 수입을 올렸다. 두 사람 다 롱런하는 이유를 수입으로 입증했다.

5위 제니퍼 애니스톤 역시 관록을 뽐냈다. 2800만 달러, 한화로 324억 원을 벌어들인 것. 6위는 코믹 시트콤 ‘빅뱅이론’으로 오래도록 사랑 받고 있는 칼리 쿠오코가 2500만 달러의 수익으로 289억 원을 기록했다.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영화 ‘콜 제인’, ‘매드맨’, ‘어스’로 활약한 엘리자베스 모스가 2400만 달러, 한화로 277억 원을, 할리퀸으로 인생 캐릭터를 만났던 마고 로비는 2350만 달러, 한화로 272억 원을 벌었다.

9위는 우아함의 대명사인 샤를리즈 테론(2300만 달러, 약 266억 원), 10위는 장수 드라마 ‘그레이 아나토미’의 주인공 엘렌 폼페오(2200만 달러, 약 254억 원)다.

한편 남자 배우 중 2019년 수입 1위는 배우 드웨인 존슨이 차지했다. 그는 올 한 해 8940만 달러, 한화로 1034억 원이 넘는 수입을 기록해 크리스 헴스워스,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를 꺾었다.

/comet568@osen.co.kr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