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162488 0512019110956162488 01 0103001 6.0.16-HOTFIX 51 뉴스1 0 related

보수통합 속도 내는 황교안…통합추진단장에 원유철 의원 내정

글자크기

12·14일에는 권역별 중진 의원들과 회동

뉴스1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지난 8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경기대학교 수원캠퍼스에서 열린 정미경 최고위원 북콘서트에 참석해 최고위원 등 자유한국당 의원들과 함께 국민의례를 하고 있다. 2019.11.8/뉴스1 © News1 조태형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이호승 기자 =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보수 통합을 위한 보수대통합추진단(가칭) 단장에 원유철(5선) 의원을 내정하고, 중진 의원들과 연쇄 회동하기로 하는 등 '보수 대통합'에 속도를 내고 있다.

원 의원은 9일 뉴스1과의 통화에서 "다음 주 중 정식으로 보수대통합추진단이 발족할 예정이다"며 "총선 승리로 문재인 정권의 폭정을 막아 대한민국의 중심을 잡아야 한다는 '대의'를 토대로 통합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변화와 혁신을 위한 비상행동'(변혁)과 우리공화당과의 통합 추진 계획에 대해서 원 의원은 "아직 말할 단계는 아니다"며 "국민이 원하는 보수개혁신당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통합을 이뤄내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황 대표가 원 의원을 보수대통합추진단장에 임명한 것은 변혁을 이끄는 유승민 바른미래당 의원, 우리공화당 공동대표인 홍문종·조원진 의원과 원 의원의 친분을 감안한 결정인 것으로 보인다.

원 의원은 유승민 바른미래당 의원이 새누리당 원내대표를 지낼 때 정책위의장으로 함께 활동했다. 국방위원장은 원 의원이 선배다. 원 의원이 18대 후반기 국회 국방위원장을 지낸 뒤 19대 전반기에는 유 의원이 국방위원장을 지냈다.

조 공동대표의 경우 원 의원이 새누리당 원내대표를 지낼 때 원내수석부대표로 원 의원과 호흡을 맞췄다.

황 대표는 보수대통합추진단 발족 외에도 오는 12·14일 권역별로 4선 이상의 중진 의원들과 연쇄 회동을 할 예정이다. 12일에는 수도권·충청권, 14일에는 영남권 의원들과 회동에 예정돼 있다.
yos547@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