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157671 0372019110856157671 06 0602001 6.0.17-RELEASE 37 헤럴드경제 0 popular

[종합]"과실 인정+피해자와 합의했지만"..BTS 정국,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 입건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정국/사진=민선유 기자


[헤럴드POP=천윤혜기자]그룹 방탄소년단 멤버 정국이 교통사고를 낸 혐의로 입건됐다.

8일 한 매체에 따르면 오늘(8일) 서울 용산경찰서는 도로교통법 위반 및 교통사고 처리 특례법 위반 혐의로 정국을 입건하고 수사에 착수했다.

경찰 관계자는 "중과실이 발생한 부분이 있어 수사에 들어갔다"며 정국 소환 일정에 대해서는 아직 정해진 바가 없다고 밝혔다.

앞서 정국은 최근 용산구 한남동 도로에서 자신의 벤츠 차량을 몰던 중 도로교통법규를 위반해 지나가던 택시와 부딪치는 사고를 냈다. 정국과 택시운전사는 근처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고 두 사람 모두 큰 부상을 당하지는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정국의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측은 지난 4일 공식 입장을 통해 "지난 주 정국이 자신의 차량을 운전하던 중 본인의 착오로 인하여 다른 차량과 접촉사고가 발생했다"고 사고를 인정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정국은 도로교통법을 위반한 본인의 과실로 사고가 났음을 인정하고 피해자와 원만히 합의에 이르렀다.

하지만 피해자와의 합의와는 별개로 중과실 교통사고의 경우 현행법상 형사 처벌 대상이 될 수 있기 때문에 정국은 경찰의 수사를 받게 됐다. 아직 소환 일정은 잡히지 않았지만 조만간 경찰서에 출석해 조사를 받을 것으로 보인다.

이 같은 소식에 팬들은 정국을 향해 걱정과 응원을 함께 보내고 있다. 물론 정국의 과실로 인해 발생한 사고이지만 이에 대한 사후처리가 깔끔했기 때문에 지나친 비난은 자제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은 것.

이번 사고가 경찰 조사에서 어떤 결론을 맺을지 많은 사람들의 관심이 집중된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