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152042 0112019110856152042 02 0204001 6.0.17-RELEASE 11 머니투데이 0 related

세월호 특수단, 인선 완료…검사 8명 구성 "기록검토 착수"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오문영 , 이정현 기자] [the L]임관혁 단장·조대호·용성진 등 "수사 경험 풍부"…오는 11일 공식출범

머니투데이

지난 4월16일 오후 경기 안산 화랑유원지에서 유가족 및 여·야4당 대표 등 각계인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세월호참사 5주기 기억식이 진행되고 있다./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일명 '세월호 사건'을 재수사하기 위해 출범한 '세월호 참사 특별수사단'이 인선작업을 완료하고 기록 검토에 착수했다. 지난 2014년 4월16일 세월호 참사가 발생한 지 약 5년7개월 만이다.

대검찰청은 임관혁(사법연수원 26기) 안산지청장을 단장으로 하고 조대호(30기) 대검 인권수사자문관 , 용성진(33기)영동지청장 등 수사 경험이 풍부한 검사 8명으로 특수단 구성을 완료했다고 8일 밝혔다.

현재 특수단은 서울고검 12층에 마련된 사무실에서 세월호 참사 특별위원회로부터 넘겨받은 기록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특수단은 주말 내내 기록을 검토한 뒤 다음주 월요일(11일)부터 업무분장에 따른 본격적인 수사에 착수할 방침이다.

특수단은 세월호 침몰 당시부터 현재까지 제기된 모든 의혹에 대한 진상규명에 나서게 된다. 이번 특수단은 윤석열 검찰총장의 강한 수사 의지로 출범하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윤 총장은 지난달 진행된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대검찰청 국정감사에서 세월호 참사 재수사 여부에 대한 질문에 "사건이 접수되면 종합적으로 잘 검토해보겠다"고 답하며 수사 의지를 드러내기도 했다.

오문영 , 이정현 기자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