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139237 0432019110856139237 05 0501001 6.0.17-RELEASE 43 SBS 34413990

손흥민, 고메스에 '사과' 문자…에버튼 감독 "고메스 복귀 가능"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토트넘 손흥민 선수가 자신의 태클 때문에 발목을 심하게 다친 안드레 고메스(에버튼)를 위해 '기도 세리머니'를 하기에 앞서 고메스에게 휴대전화로 사과의 문자를 보내는 정성을 쏟았습니다.

손흥민은 영국 일간지 가디언과 인터뷰에서 "세르비아 베오그라드로 떠나기에 앞서 고메스에게 문자를 보냈고, 답장이 왔다"면서 "고메스에게 정말로 미안하다고 했다"고 전했습니다.

"고메스에게 '쾌유를 빈다. 너와 너의 가족, 동료 들에게 정말로 미안하다'라는 문자를 보냈다"라며 "고메스도 수술이 끝나고 집에 돌아와서 답장을 보냈다. 내용은 밝히고 싶지 않다"라고 덧붙였습니다.

손흥민은 어제(7일) 세르비아 베오그라드에서 열린 즈베즈다(세르비아)와 유럽 챔피언스리그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해 2골을 터뜨리며 토트넘의 4대 0 대승을 이끌었습니다.

손흥민은 후반 12분 팀의 두 번째 득점에 성공한 뒤 카메라를 향해 두 손을 모으고 머리를 숙였습니다.

지난 4일 에버튼전에서 자신의 백태클에 걸려 넘어지면서 세르주 오리에와 충돌한 뒤 발목이 골절된 고메스에 사과의 뜻을 담은 '기도 세리머니'였습니다.

예상치 못한 부상으로 수술대 위에 올랐던 고메스의 경과도 좋습니다.

고메스는 어제 자신의 SNS를 통해 "수술이 성공적으로 끝났다. 퇴원해서 가족과 함께 있다"면서 "응원을 보내준 팬들에게 감사드린다"는 소식을 전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에버튼의 마르쿠 시우바(포르투갈) 감독은 고메스의 시즌 내 복귀 전망을 내비쳤습니다.

시우바 감독은 영국 공영방송 BBC 등 영국 언론과 인터뷰에서 "모든 상황이 좋게 흘러가고 있다. 의무팀의 보고 등을 종합할 때 고메스가 이번 시즌에 다시 뛸 수 있을 것으로 판단된다"고 밝혔습니다.

"정확한 복귀 날짜를 꼽기는 어렵다. 하지만 처음 다칠 때 정말 상태가 심각해 보였다. 시즌 내 복귀를 100% 확신할 수는 없지만 상당히 긍정적"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서대원 기자(sdw21@sbs.co.kr)

▶ 프리미어12, 2연패 가자! SBS 단독 중계
▶ [인-잇] 사람과 생각을 잇다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