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084894 0202019110656084894 06 0601001 6.0.20-RELEASE 20 스타투데이 1488886 false true false false 1572996929000 1572996973000 related

이재은, 이혼 후 우울증 고백 “삶을 놔버릴 것 같았다”(‘사람이 좋다’)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사람이 좋다’ 이재은이 이혼 후 우울증이 왔다고 고백했다.

지난 5일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 배우 이재은이 출연했다.

80년대 큰 사랑을 받은 아역배우였던 이재은은 전성기였던 27살에 결혼을 선택했지만, 결혼 11년만인 2017년 합의 이혼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재은은 “빨리 아기를 낳아서 우리 집, 내 가족을 만들고 싶었다. 그런데 그 사람(전 남편)은 우리가 조금 더 성공하기를 원했던 거다. 내가 원했던 결혼 생활이 아니었다. 그걸 깨달았을 때는 너무 고립돼 있었다”라고 결혼 생활을 회상했다.

결국 이혼을 선택한 이재은은 우울증에 시달렸다고 했다. 그는 “제가 가장 뜨겁게 달려야 할 때 결혼을 했다. 그 삶이랑 바꿔서 내가 이룬 게 뭐가 있어? 이런 생각을 하다 보니까 혼자 너무 우울해졌다. 그렇게 더 이상 있다가는 삶을 놔버릴 것 같았다”라고 밝혔다.

한편 ‘사람이 좋다’는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trdk0114@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