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854522 0962019102555854522 05 0507001 6.0.17-RELEASE 96 스포츠서울 51292661

'에이스 믿었건만...' 키움 브리검 3이닝 4실점 조기 강판[SS KS NOW]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2019 KBO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3차전 키움 히어로즈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가 25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렸다.키움 선발투수 브리검이 1회초 2사3루 상대 김재환을 헛스윙 삼진아웃 시킨 후 환호하고 있다.2019. 10. 25.고척 | 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고척=스포츠서울 이환범선임기자] ‘에이스가 3이닝만에 강판, 먹구름..’

키움 에이스 제이크 브리검이 3이닝만에 강판됐다. 브리검은 25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두산과의 2019 KBO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3차전에 선발 등판했지만 3이닝만에 홈런 1개 포함해 5안타 2사사구로 4실점하고 강판됐다.

브리검은 3회 선두타자 김재호를 몸에맞는 볼로 내보낸 뒤 박세혁에게 선제 3루타를 허용했다. 이어서 박건우에게 좌월 투런홈런을 얻어맞아 승기를 넘겨줬다. 2사서 김재환에게 안타, 오재일에게 2루타를 또 맞아 실점은 4점으로 늘었다.

브리검은 1회에도 1사후 정수빈을 볼넷으로 내보낸 뒤 견제 악송구 실책과 폭투로 3루까지 보내는 등 불안하게 출발했다. 구속은 좋았지만 마음먹은대로 제구가 잘 안돼 어려움을 겪었다. 키움은 0-4로 뒤진 4회초 브리검 대신 김성민을 마운드에 올려 불펜야구로 전환했다.

white@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