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803586 0372019102355803586 06 0602001 6.0.16-HOTFIX 37 헤럴드경제 0 related

'여름아 부탁해' 이영은 골수 적합 공여자 찾았다‥이식 수술 받나(종합)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KBS1='여름아 부탁해' 캡쳐


[헤럴드POP=서유나 기자]이영은이 공여자를 찾았다.

23일 방송된 KBS1 '여름아 부탁해'에서는 응급실에 실려간 왕금희(이영은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의사는 완치를 위해 조혈모세포 이식(골수이식)을 권했다.

주상원네 가족들도 왕금희가 쓰러진 소식을 전해 들었다. 주용진(강석우 분)은 "그러게 내가 아직 무리라고 하지 않았냐."며 허경애(문희경 분)을 탓했다. 주용진은 병원에 전화를 돌리며 왕금희의 상태를 부탁했다.

한편 한준호(김사권 분)과의 이혼을 결심한 주상미(이채영 분)은 유학을 결정했다. 오대성(김기리 분)과 만나 한차례 회포를 푼 주상미는 대리운전을 불렀는데. 대리운전기사로 나타난 사람은 시어머니 변명자(김예령 분)이었다. 두 사람은 속마음을 털어놓으며 화해의 시간을 가졌다. 이후 변명자는 한준호에게 "나 오늘 상미 차 운전했다."며 "상미 걔 유학간다더라. 너 잊으려고 일부러 가는 것 같기도 하다."고 알리기도.

주상원은 깨어난 왕금희에게 "금희씨 골수이식 받기로 결정됐다."고 알렸다. 왕금희는 "형제들부터 적합성 검사를 받기로 했는데 금주(나혜미 분), 금동(서벽준 분)씨가 서로 하겠다고 난리."라는 주상원의 말에 감동받았다. 왕금희의 골수이식 결정은 가족들에게 퍼져 한준호까지 알게 됐다.

왕금주의 일도 술술 풀리기 시작했다. 왕금주는 한석호(김산호 분) 작품의 여자 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

하지만 골수이식은 제동이 걸렸다. 가족 중 누구도 왕금희와 조혈모세포가 일치하지 않았던 것. 이에 주상원, 주상미, 한준호, 주용순(임채원 분), 진수연(배우희 분)까지 검사를 받았다. 그 와중에 왕금희의 상태는 점점 나빠져갔고, 주용순은 골수 적합 판정을 받는 중에 임신 사실을 알게 됐다.

왕금희는 자신이 죽을까봐 두려움에 빠졌다. 왕금희는 자신의 곁을 지켜조는 주상원에게 "상원씨와 여름이 곁이 꼭 살고 싶다."고 자신의 마음을 드러냈다. 주상원은 왕금희에게 계속해서 희망을 줬다.

그리고 왕금희와 조혈모세포가 일치하는 사람이 나타났다. 주상원은 "금희씨와 맞는 골수 적합 공여자를 찾았다."며 이를 왕금희에게 알렸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