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797011 0562019102355797011 06 0601001 6.0.17-RELEASE 56 세계일보 1488886 related

'김수미 아들' 정명호♥서효림, 열애 인정 "나이 차 9살…결혼은 아직"

글자크기
세계일보

배우 서효림(왼쪽)과 김수미. 한윤종 기자


배우 서효림(35)이 배우 김수미의 아들 정명호(44)씨와 열애 중이다.

서효림 소속사 마지끄 관계자는 23일 “서효림과 김수미 아들이 현재 만나고 있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9살 나이 차이를 뛰어넘고 예쁜 사랑을 키워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관계자는 “1월 결혼설은 사실이 아니다”라면서 “정식으로 상견례도 하지 않았고, 교제한 지 얼마 되지 않은 만큼 결혼 이야기는 시기상조”라고 덧붙였다.

세계일보

앞서 스포츠조선은 이날 서효림의 열애설을 단독 보도하면서 “두 사람 모두 어린 나이가 아닌 만큼 진지한 마음으로 교제를 하고 있다는 후문”이라고 전했다.

매체에 따르면 서효림과 정씨는 예전부터 김수미를 통해 서로 알고 지내오다가 최근 연인으로 발전했다.

현재 서효림과 김수미는 SBS 플러스 예능프로그램 ‘밥은 먹고 다니냐?’에 동반 출연 중이기 때문에 더욱 눈길을 끈다.

세계일보

한편 서효림은 2007년 KBS 드라마 ‘꽃피는 봄이 오면’으로 데뷔했다. 이후 ‘성균관 스캔들’, ‘여인의 향기’, ‘그 겨울 바람이 분다’, ‘주군의 태양’, ‘김비서가 왜 그럴까’, ‘비켜라 운명아’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김수미의 아들 정씨는 지난 2012년 방송을 통해 공개된 바 있다. SBS ‘좋은아침’에 출연한 김수미는 아들과 함께 목포의 축제 현장을 찾았고, 당시 정씨는 엄마 김수미의 곁을 묵묵히 지켰다.

소봄이 온라인 뉴스 기자 sby@segye.com

사진=한윤종 기자, ‘좋은아침’ 방송화면 갈무리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