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791241 0442019102355791241 06 0603001 6.0.16-HOTFIX 44 SBS funE 0 popular

장범준, 아내 '82년생 김지영' 게시물에 "????"…불붙은 오해

글자크기
SBS funE

[SBS funE | 김지혜 기자] 가수 장범준이 아내 송승아가 올린 게시물에 댓글을 달았다가 구설수에 올랐다.

송승아는 지난 22일 자신의 SNS에 "#82년생 김지영 모두가 알지만 아무도 몰랐던. 무슨 말인지 참 알 거 같네. 내일아 빨리 와"라는 글과 함께 '82년생 김지영' 포스터를 게재했다.

영화에 대한 관심과 소재에 대한 공감을 표하는 글이었다. 문제는 남편인 장범준이 "????"이라는 댓글을 달면서 시작됐다.

댓글을 본 네티즌들은 "글이 무슨 뜻인지 이해가 어렵다는 1차원적 댓글인지 영화에 대한 부정적인 반응인지 궁금하다"라는 반응부터 "육아 진짜 안 하나 보네", "젠더 감수성 좀 키워주세요"라는 의미를 단정 짓는 댓글까지 등장했다.

SBS funE

장범준은 물음표 4개 만을 달았을 뿐이었다. 의미를 한정 짓는 어떤 말도 하지 않았음에도 네티즌들을 자신들의 견해를 담은 추측성 댓글을 달았다.

부정적인 댓글이 연이어 달리자 송승아는 해당 게시물을 삭제했다. 그러나 관련 글은 커뮤니티 사이트에 퍼지며 논란은 계속되고 있다.

장범준과 송승아는 지난 2014년 결혼해 딸과 아들을 낳았다.

'82년생 김지영'은 1982년 태어나 2019년 오늘을 살아가는 김지영(정유미 분)의 아무도 몰랐던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한다. 페미니즘 열풍을 불러일으킨 소설답게 영화에 대한 관심도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강타하고 있다.

ebada@sbs.co.kr

☞ 다함께 Fun! SBSFunE 연예뉴스 [홈페이지]

☞ 공식 SNS [페이스북] 앱 다운로드 [앱스토어] [구글플레이]

저작권자 SBS미디어넷 & SBS콘텐츠허브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