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787755 0182019102355787755 05 0507003 6.0.16-HOTFIX 18 매일경제 0

슈어저, 112구 투혼...5이닝 2실점 [WS1]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美 휴스턴) 김재호 특파원

워싱턴 내셔널스의 맥스 슈어저가 또 한 번 투혼을 보여줬다.

슈어저는 23일(한국시간) 미닛메이드파크에서 열린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월드시리즈 1차전에 선발 등판, 5이닝 5피안타 3볼넷 7탈삼진 2실점을 기록했다.

무려 112개의 공을 던졌다. 슈어저의 제구도 날카롭지 않았고, 휴스턴 타자들도 끈질기게 달라붙었다.

매일경제

워싱턴 선발 슈어저가 역투하고 있다. 사진(美 휴스턴)=ⓒAFPBBNews = News1


1회 첫 타자 조지 스프링어와의 승부에서 7구째 몸쪽 높은 코스 가까이 붙인 슬라이더가 볼로 판정되면서 꼬였다. 이후 호세 알투베를 좌전 안타로 내보냈고, 폭투와 도루를 허용하며 2사 2, 3루에 몰렸다.

여기서 율리에스키 구리엘에게 좌중간 펜스 바로 맞히는 2루타를 허용, 주자 두 명이 모두 홈을 밟았다.

3회에도 다시 한 번 위기가 찾아왔다. 2사 1루에서 구리엘을 상대로 유도한 뜬공 타구가 중견수 앞에 떨어지며 2사 2, 3루로 이어졌다. 카를로스 코레아를 상대한 그는 2-2 카운트에서 5구째 바깥쪽 흘러나가는 슬라이더로 헛스윙을 유도하며 불을 껐다.

4회에도 2사 1, 2루의 위기가 닥쳤지만, 조지 스프링어와 8구 승부 끝에 1루수 앞 땅볼을 유도하며 위기에서 벗어났다. 팀이 5-2로 리드를 잡은 5회에는 이날 경기 처음으로 삼자범퇴를 기록하고 마운드를 내려왔다. 패트릭 코빈이 이어받았다.greatnemo@maekyung.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