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780477 0032019102355780477 05 0506003 6.0.16-HOTFIX 3 연합뉴스 34413990

"최고 수준 올랐다"…손흥민 맹활약에 외신들도 최고 평점 극찬

글자크기

BBC, 손흥민 MOM 선정…스카이스포츠·풋볼 런던도 '평점 9'

연합뉴스

손뼉 치는 손흥민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박재현 기자 = '멀티 골'을 몰아치며 토트넘의 이번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첫 승리를 이끈 손흥민(27)이 현지 언론의 극찬과 함께 최고 평점을 받았다.

영국 BBC는 2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토트넘과 츠르베나 즈베즈다(세르비아) 간의 2019-2020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B조 3차전이 끝난 후 손흥민을 경기 최우수선수인 '맨오브더매치(MOM)'로 선정했다.

이 매체는 전반 16분과 44분 연이어 골을 터뜨려 팀의 5-0 대승을 이끈 손흥민에게 "세계 최고 수준에 올라섰다"며 "토트넘 경기력 발전의 기폭제 역할을 했다"고 치켜세웠다.

스카이스포츠도 손흥민에게 팀 내 최고인 평점 9점을 부여했다.

2골을 기록한 해리 케인과 1골 2도움으로 활약한 에릭 라멜라도 손흥민과 함께 9점을 받았다.

영국 축구전문 매체 풋볼런던에서도 손흥민은 평점 9점을 받았다. 이 매체는 "초반부터 플레이에 활기가 넘쳤다. 라멜라와 더불어 토트넘이 대승한 원동력이었다"며 손흥민을 칭찬했다.

축구 통계 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케인(10점)에 이어 2위인 평점 9.8점을 줬다.

연합뉴스

슛하는 손흥민(오른쪽)
[AFP=연합뉴스]



2일 바이에른 뮌헨(독일)과의 2차전에 이어 챔피언스리그 2경기 연속골을 기록한 손흥민은 이번 시즌 자신의 득점을 5골(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골·챔피언스리그 3골)로 늘렸다.

개인 통산 유럽 리그 120·121호 골이기도 한 이번 득점으로 차범근 전 국가대표 감독이 보유한 한국인 유럽 최다 골 기록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이번 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1무 1패로 승리가 없던 토트넘은 손흥민의 활약에 힘입어 시원한 대승으로 3경기 만에 첫 승리를 따냈다. 승점 4를 쌓은 토트넘은 3연승을 달린 뮌헨(승점 9)에 이어 B조 2위로 올라섰다.

연합뉴스


traum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