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778058 0682019102355778058 03 0301001 6.0.17-RELEASE 68 동아일보 0 related

‘로봇 투자가’ 도입 3년… 약세장서 코스피200 수익률 앞섰다

글자크기

2016년10월 시작… 1년뒤 수익률 6%, 코스피200지수의 22.51%보다 뒤져

증시 침체 시작 작년말부터 역전, 3년 누적 11.14%… 코스피는 6.49%

서비스 가입자도 2년간 20배 증가

동아일보

직장인 박모 씨(33)는 최근 만기가 된 적금 2000만 원을 수령했다. 이 돈을 다시 적금에 넣자니 낮은 금리 탓에 고민이 됐고, 투자상품을 알아봤지만 증시가 불안정해 선뜻 마음을 정하기가 어려웠다. 시중은행 애플리케이션(앱)을 살펴보던 박 씨는 ‘로보어드바이저(robo-advisor·RA)’를 발견했다. 인공지능(AI)이 박 씨에게 적합한 투자상품을 알아서 찾아준다는 것이었다. 박 씨는 투자 선호도 등 몇 가지 투자 성향을 입력한 뒤 추천받은 펀드에 자금을 쪼개 투자했다.

금융투자 회사들이 코스콤의 심사를 거쳐 RA 알고리즘에 기반한 펀드상품을 내놓은 지 이달로 만 3년이 됐다. 로봇이 투자 결정을 내리는 이들 펀드의 수익률은 초기에는 그리 좋지 않았다. 하지만 최근에는 하락장에서도 안정적인 성과를 내며 코스피 수익률을 앞서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코스피 밑돌던 로봇, 최근 안정적 수익률


‘로봇(robot)’과 ‘투자전문가(advisor)’의 합성어인 로보어드바이저는 AI 기반의 자산관리 서비스다. 사람 대신 컴퓨터 시스템이 특정 알고리즘을 바탕으로 자산을 관리한다. 로봇이 개인의 투자 성향을 판단한 뒤 투자 종목의 변동성이나 금융시장 상황을 고려해 직접 투자 결정을 내리는 것이다.

코스콤의 로보어드바이저 테스트베드는 2016년 10월부터 RA 운용심사를 시작했다. 이 심사를 통과하면 정부가 알고리즘의 안정성을 사실상 공인했다는 뜻으로 상품의 홍보·마케팅을 통해 투자자를 모집하는 게 가능하다. 또 로보어드바이저가 사람의 개입 없이 독립적으로 투자 결정을 내리는 것도 허용된다. 시행 초기엔 심사를 통과한 알고리즘이 16개에 불과했지만 지금은 64개(40개 운용사)로 늘었다.

동아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테스트베드 운용 초기만 해도 RA 알고리즘을 활용한 펀드의 수익률은 코스피 대표 종목 200개를 선정한 코스피200의 수익률을 한참 밑돌았다. 2017년 9월 말 코스피200이 22.51%의 수익률을 낸 반면 같은 시기 위험중립형 RA 알고리즘 16개의 평균 수익률은 6%에 머물렀다.

하지만 분위기는 증시가 침체되기 시작한 2018년 말 역전됐다. 코스피200이 작년 말 이후 마이너스(―1.14%) 수익률을 낸 반면, RA 알고리즘은 같은 기간 모든 유형이 6% 이상의 수익률을 내며 선방했다. 최근까지 3년 누적 수익률도 코스피200이 6.49%인 데 비해 RA 알고리즘(위험중립형)은 평균 11.14%로 코스피를 앞선 것으로 집계됐다.

○ 이용자 급증, 투자에는 아
직 신중해야

로보어드바이저가 생각보다 양호한 수익률을 내는 데다 가입 절차도 간편하다 보니 RA 서비스 이용자도 크게 늘고 있다. 2017년 8월 5825명이던 RA 서비스 가입자는 2년 만인 올해 9월 현재 10만7544명으로 20배 가까이로 늘어났다.

서비스 종류별로는 투자상품을 무료로 추천받는 이용자가 9만8000명으로 가장 많았다. 이 밖에 일임형, 자문형으로 RA 알고리즘에 투자를 맡기거나 조언을 구하는 가입자도 2017년 8월 825명에 불과했지만 지난달엔 약 9500명으로 빠르게 늘고 있는 추세다.

금융투자업계에서는 향후 RA 알고리즘이 더 정교해지면 서비스 규모나 범위가 더 커질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다만 아직까지는 투자자들의 주의가 필요하다는 지적도 있다. 자산운용업계 관계자는 “출산이나 이직 등 투자자의 개인적인 상황을 알고리즘이 꼼꼼하게 반영하기 어렵다는 약점이 있다”고 말했다.

김자현 기자 zion37@donga.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