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774430 0032019102255774430 02 0201001 6.0.20-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571740120000 1571740127000 related

'임협 6개월' 현대중공업 노조, 23∼25일 부분 파업

글자크기
연합뉴스

구호 외치는 현대중공업 노조
[연합뉴스 자료사진]



(울산=연합뉴스) 김근주 기자 = 올해 임금협상에서 난항을 겪고 있는 현대중공업 노조가 23∼25일 부분 파업한다.

노조는 22일 쟁의대책위원회를 열고 23일과 24일 오후 1시부터 4시간, 25일 오전 9시부터 7시간 파업하기로 결정했다.

노조가 파업하는 것은 올해 임금 교섭이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어서다.

노사는 이날 오후 울산 본사에서 임금협상 21차 교섭을 열었으나 아무런 성과도 내지 못했다.

노조는 당초 이날을 집중 교섭 마감일로 잡고 교섭을 벌였으나 회사 측은 교섭안을 제시하지 않았다.

지난 5월 2일 상견례 이후 6개월 가까이 지났으나 사실상 합의된 내용이 없다.

올해 교섭은 특히 5월 31일 회사 법인분할(물적분할) 주총을 놓고 벌인 노사 갈등이 마무리되지 않은 것에 큰 영향을 받고 있다.

또 노조가 올해 교섭 요구안에 포함한 하청 노동자 임금 개선안 등을 놓고도 입장 차이가 큰 상태다.

노조는 "연내 마무리를 위해 집중 교섭했지만 회사는 달라진 것이 없다"며 "가장 기본적인 제시안조차 나오지 않는 이 상황이 안타깝다"고 밝혔다.

사측은 "세계 발주 감소로 경영 리스크와 불확실성이 높아 이달 말 3분기 실적 발표 이후 지급 여력을 고려해야 하는 상황"이라며 "당장 회사 제시안을 내라는 노조 요구를 수용하기 어렵다"고 밝혔다.

노사는 교섭을 이어가기로 했으나 협의가 쉽지 않을 전망이다.

cant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