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739023 0242019102155739023 06 0602001 6.0.16-HOTFIX 24 이데일리 1488886 popular

[단독] 김윤서·도상우, 결별…좋은 동료로 남기로

글자크기
이데일리

김윤서 도상우(사진=각 소속사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배우 김윤서, 도상우가 결별했다.

최근 복수 연예 관계자는 이데일리에 “김윤서, 도상우가 헤어졌다. 두 사람은 좋은 동료로 남기로 했다”고 말했다.

김윤서, 도상우는 2014년 방송된 MBC ‘전설의 마녀’를 통해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다. 조용히, 묵묵히 만남을 이어온 두 사람은 바쁜 스케줄 탓에 관계가 소원해졌고 연인 사이를 정리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결별 후에도 좋은 동료로 서로를 응원하고 있다는 전언이다.

2010년 영화 ‘악마를 보았다’로 데뷔한 김윤서는 MBC ‘짝패’, SBS ‘신사의 품격’, KBS2 ‘최고다 이순신’, JTBC ‘사랑하는 은동아’ 등의 작품을 통해 연기력을 다져왔다. 최근 MBN ‘우아한 가’에서는 기자 오광미 역을 맡으며 기존과는 다른, 연기 변신에 성공해 호평을 받았다. 특히 JTBC ‘나의 나라’에서는 남선호(우도환)의 엄마로 등장해 짧지만 강렬한 존재감을 남겼다.

모델 출신 도상우는 tvN ‘꽃미남 라면가게’, SBS ‘괜찮아 사랑이야’, MBC ‘내 딸 금사월’, tvN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 등에 출연하며 입체적인 캐릭터 표현력과 연기력을 보여줬다. 현재 TV조선 ‘간택’ 출연을 확정 지은 상태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