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727616 0512019102155727616 02 0208001 6.0.16-HOTFIX 51 뉴스1 0 related

경기 연천 민통선 내 멧돼지서 ASF 검출…11마리째

글자크기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세종=뉴스1) 김혜지 기자 = 경기도 연천군 민간인 통제선(민통선) 내 야생멧돼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바이러스가 검출됐다.

이로써 확진된 멧돼지는 11마리로 늘어났다.

21일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은 전날 경기 연천 장남면 반정리 민통선 안에서 발견된 멧돼지 폐사체에서 ASF 양성 반응이 나왔다고 밝혔다.

발견 지점은 지난 15일 ASF가 확진된 연천 장남면 판부리 폐사체 발견 장소로부터 약 4.8km 떨어져 있다.

군 부대원이 20일 오전 11시20분쯤 민통선 내 콩밭에서 발견해 연천군으로 신고했으며, 연천군은 즉시 야생멧돼지 ASF 표준행동지침에 따라 사체를 매몰한 후 시료를 국립환경과학원으로 이송했다.

환경과학원은 오후 8시쯤 분석에 들어가 다음 날 새벽 3시에 바이러스를 확인했다.

정원화 국립환경과학원 생물안전연구팀장은 "이번 검출로 표준행동지침에 따라 기존에 정한 집중사냥지역과 위험지역이 일부 변경되기 때문에 신속하게 추가적인 철조망을 설치하고 주변 지역의 토양오염 여부와 폐사체 예찰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icef08@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