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723876 0972019102155723876 06 0602001 6.0.16-HOTFIX 97 스포츠투데이 0 related

'뭉찬' 양준혁, 사생활 논란 언급 "힘든 일 겪어 살 빠져" [텔리뷰]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양준혁 / 사진=JTBC 뭉쳐야 찬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뭉쳐야 찬다' 양준혁이 논란 뒤 심경을 밝혔다.

20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뭉쳐야찬다'에서는 '어쩌다FC' 멤버들의 몸 상태를 체크했다.

이날 양준혁이 몸 상태를 체크하기 위해 나왔고, 정형돈은 "준혁이 형 살 많이 빠졌다"고 말했다. 이에 양준혁은 "힘든 일 겪어봐라. 저절로 살이 쭉쭉 빠진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양준혁의 현재 체중은 107.4kg였다. 이에 감독인 안정환이 깜짝 놀라자 양준혁은 "원래 114kg 나갔는데 지금 7kg 빠진 거다"라고 당당하게 말했다.

한편 지난달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양준혁으로 추정되는 사생활 사진과 관련 글이 확산됐다. 해당 글 작성자는 "방송에서 보는 모습, 팬서비스하는 모습, 어수룩해 보이는 이미지의 이면, 숨겨진 저 사람의 본성"이라며 "첫 만남에 구강성교 강요했다"는 글을 적었다.

이 게시글은 크게 논란이 됐고, 양준혁은 억울함을 호소하며 해당 글 작성자를 고소했다. 그는 자신의 SNS에 고소장 사진을 게재하며 "이번 사태는 양준혁이라는 한 사람의 과거와 현재와 미래에 대한 폭력이다. 사이버상에서의 폭력의 상처는 본인이 사는 날 동안 그리고 죽음 뒤에도 따라다니는 무서운 기록이 될 것"이라고 했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