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723719 0232019102155723719 08 0801001 6.0.17-RELEASE 23 아시아경제 29182869

네이버 "기업에 최적화된 AI 솔루션 제공할 것"

글자크기

'클로바 AI 비즈니스 데이' 성료…기업 고객 위한 클로바 기술 라인업 소개

아시아경제

네이버 정석근 리더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네이버가 기업 고객에 최적화된 솔루션을 앞세워 기업 인공지능(AI) 시장 공략을 본격화하고 있다. 네이버는 지난 18일 오후 '클로바 AI 비즈니스 데이'를 개최하고 기업 고객들을 위한 클로바의 AI 기술과 실제 비즈니스 적용 사례를 공유했다고 밝혔다.


네이버 본사 그린팩토리 2층 커넥트홀에서 진행된 이날 행사에는 행사장을 가득 채울 정도로 많은 인원이 참석했으며 클로바 AI 기술 도입을 위해 별도의 상담을 신청한 회사도 많았다. IT 업계(28%)뿐만 아니라 제조업(18%), 금융업(10%) 등 다양한 산업군의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행사 현장에서 클로바 비즈니스를 이끌고 있는 네이버 정석근 리더가 클로바 AI 기술의 현황과 방향성에 대해 설명하고, 뒤이은 3개 세션에서는 실제 비즈니스에 접목되고 있는 기술의 사례가 소개됐다. 정석근 리더는 "클로바는 챗봇, 음성 인식, 음성 합성, OCR, 이미지 검색, 얼굴 인식, 비디오 분석, 머신러닝 플랫폼, 텍스트 분석 등 총 9개의 AI 핵심 엔진을 자체 개발하고 있다"면서 "이처럼 폭넓은 기술 라인업과 방대한 데이터를 기반으로 고객사의 도메인에 최적화된 통합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는 것이 클로바만의 경쟁력"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소개된 클로바의 얼굴인식 기술은 딥러닝을 활용해 99.98%의 정확도를 구현하면서도 모바일에 적용할 수 있을 정도로 경량화한 것이 특징이다. 얼굴 사진을 한 장만 등록해도 인식하기 때문에 사용도 쉽다. 네이버 김진중 리더는 "사용자와 사업자 모두에게 쉽고, 빠르고, 안전한 얼굴인식 기술이 목표"라면서 "이미 라인페이에도 적용돼 있으며, 다음 달 'DEVIEW' 행사 체크인에도 사용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네이버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계기로 클로바 AI 기술의 비즈니스 도입을 본격화하며 자체 스피커와 네이버 서비스, 파트너 디바이스·서비스에 적용돼 오던 AI 기술의 생태계를 더욱 확장할 것"이라며 "다양한 도메인의 파트너를 발굴하고 협력해 이용자들에게 가치를 제공하겠다는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