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721851 0292019102055721851 06 0602001 6.0.16-HOTFIX 29 OSEN 0 related

"이실직고해!" '사풀인풀' 박해미, 외박한 조윤희에 '따귀'‥ 윤박 '충격'

글자크기
OSEN

[OSEN=김수형 기자]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에서 조윤희가 윤박이 보는 앞에서 박해미에게 뺨을 맞았다.

20일 방송된 KBS2TV 주말 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연출 한준서, 극본 배유미)'에서 먼저 청아(설인아 분)는 중환자실 앞에서 친언니인 설아(조윤희 분)와 마주치게 됐다. 두 사람은 서로를 보곤 놀란 표정을 지었다. 청아가 먼저 "오랜만"이라 했다. 9년만에 만난 자매는 어색한 모습을 보였다.

두 사람은 이내 중환자실 앞에서 서로가 만나려 한 보호자임을 알게 됐다. 청아는 "혹시 그 사고난 사람이 형부냐"면서 당황, 설아는 "너 지금 날 만나러 온 거야? 내 남편을 저렇게 만든 가해자가 네 친구란 것이 맞냐"면서 "너 왜 또 여기 나타나 날 괴롭히려 해, 또 뭘 망치려는 거냐"며 소리쳤다.

그러면서 식구들 눈에 띌 까 두려운 설아는 "누가 보기 전에 얼른 가라, 가족들이 오면 안 된다"면서 "우리가 자매란 거 아무도 모른다"며 청아를 서둘러 돌려보내려 했다.

OSEN

그 사이, 문태랑(윤박 분)이 나타났다. 태랑은 설아를 따로 불러, 자신의 가족들에게 동생 해랑(조우리 분)과 남편 도진우의 불륜을 비밀로 해달라고 부탁했고, 설아는 이를 받아들였다. 그러면서 태랑이 설아에게 왜 집으로 가지 않냐고 묻자, 중환자실 앞에서 설아는 "난 못 간다"면서 "실은 허수아비"라며 자신이 아무데도 갈 수 없는 상황을 전했다.

설아와 청아는 또 다시 화장실에서 마주쳤다. 청아는 가족들을 잊은 설아에게 서운한 감정을 드러냈다.
설아는 아랑곳 하지 않고 "난 쓸모있는 것만 기억해, 그래서 그러니 내 식구들 눈에 띄지 마라, 우리 식구에게 넌 폭탄, 터지는건 시간문제"라면서 죽은 준겸을 다시 언급했다. 설아는 "그 아이 난 잊은 적 없다, 너 때문에 죽었고 너랑 엄마랑 그렇게 만들었다"면서 "자살이란 것이 밝혀지면 우린 끝, 제발 부탁인데 이번 일에 나서지 마라"고 했다.

OSEN

그러면서 남편 진우가 코마상태란 것도 밝혔다. 설아는 "이미 지옥문 앞에 서 있으니 나서서 날 지옥에 떨어뜨리지마라"면서 "내 얘기도 엄마한테 하지 마라, 엄마 알게하면 합의와 선처는 없을 테니 조심해달라"고 말하며 차갑게 돌아섰고, 청아는 그 자리에서 주저앉았다.

병원 중환자실 앞에서 태랑과 설아는 또 다시 마주쳤다. 그 날 새벽,태랑은 배고파하는 설아에게 설렁탕 집에서 식사를 하자며 외출을 제안했다. 두 사람은 함께 식당으로 향했으나 설아는 "누가보면 불륜인 줄 알겠다"며 불편해했다. 이에 태랑은 "내가 다른 테이블가서 먹겠다"고 했고, 설아는 서둘러 자리를 옮겨줬다.

그 사이, 진우는 경련이 일어났다. 의사는 서둘러 보호자에게 연락을 취했으나 설아는 자리에 없었다.
하필 설아가 휴대폰 베터리까지 없는 상태였다. 식당 주인은 설아와 태랑이 함께 있는 모습을 휴대폰으로 몰래 포착했다.

OSEN

태랑은 사람들 눈을 불편해하는 설아를 데리고 병원내 교회를 찾았다. 두 사람은 해랑과 진우가 깨어나길 기도했다. 이후 두 사람은 자신들도 모르게 교회 내에서 잠이 들었다.

의사는 설아에게 연락이 닿지 않자 母인 화영에게 연락을 취했다. 의사에게 연락을 받은 화영은 서둘러 설아에게 연락했으나 설아의 휴대폰은 꺼져있었고, 화영의 분노는 더욱 거세졌다. 진우는 심정지 위기를 모면했다. 화영은 진우가 죽을 위기에 놓였음에도 자리에 없던 설아에 대한 분노가 폭발했다.

OSEN

다음날 태랑은 잠에서 먼저 깨어났다. 사람들이 몰려오자 태랑은 자신의 옷으로 설아를 감쌌다. 이 상황에 대해 아무것도 모르는 설아가 잠에서 깼고, 시간을 보고 깜짝 놀라며 서둘러 자리를 박차고 뛰어갔다.

뒤늦게 설아가 중환자실에 도착했으나 화영은 설아에게 분노하며 따귀를 때렸다. 유라와 준휘가 이를 목격했으나 화영은 설아에게 "심장이 멎을 수도 있었다, 죽다 살았다"면서 분노, 이어 "어디갔었어, 어디서 뭘 하다 지금 나타난 거냐"며 폭발했다.

OSEN

설아가 "죄송하다"고 거듭 용서를 구했으나 화영은 "사과도 다짐도 필요없으니 이실직고해라"며 밤새 어디 있었는지 물었고, 설아는 "찜질방에서 잠이 들었다"며 거짓말했다. 마침 태랑이 이를 목격했다.

한편, '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은 뭔가 되기 위해 애썼으나 되지 못한 보통사람들의 인생재활극으로, 울퉁불퉁 보잘것없는 내 인생을 다시 사랑하고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을 찾아가는 '소확행' 드라마다.
/ssu0818@osen.co.kr

[사진]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방송화면 캡쳐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