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714224 0512019102055714224 05 0509001 6.0.16-HOTFIX 51 뉴스1 0

LPGA '다니엘 강', 부산시 명예시민 된다

글자크기

부산 신개금 초등학교 출신…LPGA 메이저 2회 우승

뉴스1

다니엘 강이 5일 인천 영종도 스카이72 오션코스에서 열린 2019 하나금융그룹 챔피언십 3라운드 5번홀에서 티샷을 치고 있다. (하나금융그룹 챔피언십 대회본부 제공) 2019.10.5/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부산=뉴스1) 박기범 기자 = 부산시는 부산이 낳은 세계적인 프로골프선수 다니엘 그레이스 강(27·한국이름 강효림) 선수를 21일 명예시민으로 위촉한다고 20일 밝혔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이날 오후 4시 시청 7층 접견실에서 강 선수에게 직접 시민증과 기념품을 전달하고 감사와 격려의 인사를 전한다.

다니엘 강 선수는 신개금초등학교 출신이다. 오는 24일부터 27일까지 4일간 'LPGA 인터내셔널 부산(구 아시아드 C.C)'에서 개최되는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에 참가하기 위해 내한했다.

부산시의 명예시민증 수여 제의에 강 선수는 "아버지의 고향이자, 어린 시절 추억이 있는 부산시의 명예시민으로 추천된 것은 나에게 큰 의미가 있다"며 흔쾌히 수락했다는 후문이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부산이 낳은 세계적인 골프선수 다니엘 그레이스 강 선수의 그동안 노고에 박수를 보내며, 이번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에서 그동안 흘린 땀의 결실을 얻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pkb@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