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697992 0032019101855697992 02 0201001 6.0.16-HOTFIX 3 연합뉴스 0 related

토요일 오전부터 전국 차차 맑아져…일요일엔 '화창'

글자크기

오늘 강원산지·동해안·남부지방·제주도에 비

연합뉴스

화창한 가을하늘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박성민 기자 = 토요일인 19일 전국이 오전부터 차차 맑아지고, 일요일(20일)에는 전국이 청명한 가을 날씨를 보이겠다.

18일 기상청에 따르면 오후 4시 현재 제주도 남쪽 바다에서 북동진하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강원 산지와 동해안, 경상도, 제주도에 비가 내리고 있다.

충청 남부와 일부 전라 내륙에도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다.

오늘 강수량은 매곡(울산) 47.0㎜, 기장(부산) 29.0㎜, 제주 성판악 23.0㎜, 삼척 4.5㎜ 등이다.

비는 앞으로 경상 해안·울릉도·독도에 5∼30㎜, 강원 영동·전남 남해안·제주도 산지에 5㎜ 내외로 더 내리다가 19일 오전 9시께 모두 그치겠다.

이후부터는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차차 맑아지겠다. 맑은 날씨는 22일까지 이어질 전망이다.

아침 기온은 19일 8∼17도, 20일 7∼16도로 평년보다 3도 정도 높겠다. 내륙에서는 밤사이 지표면 온도가 빠르게 떨어지고, 낮에는 햇빛으로 기온이 20도 이상으로 오르면서 낮과 밤의 기온 차는 10∼15도로 크게 나겠다.

19일 아침까지는 내륙과 강원 산지에 가시거리 1㎞ 미만으로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어 교통안전에 주의해야 한다.

경상 해안과 전남 남해안, 제주도에는 19일 오전까지 바람이 강하게 불겠고, 동해와 남해 동부 해상, 제주도 남쪽 먼바다에서는 물결이 2∼4m로 높게 일겠다.

동해안도 19일까지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으니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기상청은 당부했다.

min22@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