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697142 0032019101855697142 02 0203001 6.0.16-HOTFIX 3 연합뉴스 0 related

경찰, 전광훈 '내란선동·기부금품법 위반' 혐의 본격수사

글자크기
연합뉴스

집회에서 발언 중인 전광훈 목사
[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김다혜 기자 = 경찰이 '문재인 하야 범국민투쟁본부'(범투본) 총괄대표인 전광훈 목사의 내란 선동·기부금품법 위반 혐의 등에 대해 본격적인 수사에 나섰다.

18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종로경찰서는 더불어민주당 김한정 의원이 지난 4일 전 목사를 내란 선동 혐의로 고발한 사건과 관련해 김 의원 측과 고발인 조사 일정을 조율 중이다.

김 의원은 전 목사 등 범투본 집행부가 지난 3일 서울 광화문에서 열린 문재인 대통령 하야 촉구 집회와 관련해 '청와대 검거', '대통령 체포' 등을 거론하며 내란을 선동했다며 이들을 고발했다.

종로서는 또 개신교 시민단체인 사단법인 평화나무가 지난 11일 전 목사를 기부금품의 모집 및 사용에 관한 법률과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고발한 사건을 마포서로부터 넘겨받아 수사한다.

전 목사는 지난 3일과 9일 광화문 집회에서 헌금을 모금했으며, 종교 행사가 아닌 정치 집회에서 헌금을 모은 것은 위법이라는 것이 평화나무 측 주장이다.

마포서는 한 차례 고발인 조사를 진행했으며, 논란이 된 집회의 장소가 종로서 관할이라는 점을 고려해 사건을 종로서로 이관하기로 했다.

종로서 관계자는 "마포서에서 기록을 넘겨받는 대로 필요한 절차에 따라 수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moment@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