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688339 0032019101855688339 05 0507001 6.0.16-HOTFIX 3 연합뉴스 51292661

SK 김광현·박종훈·하재훈·최정, 21일 야구대표팀 합류

글자크기
연합뉴스

환한 표정의 김경문 감독
(수원=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프리미어12'에 참가하는 한국 야구 국가대표팀 김경문 감독이 16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케이티위즈파크에서 훈련 장소로 이동하며 환하게 웃고 있다. 2019.10.16 xanadu@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프로야구 KBO리그 SK 와이번스 소속 야구 대표팀 선수들이 21일 대표팀에 합류한다.

한국야구위원회(KBO) 관계자는 18일 "한국시리즈에 출전하지 않는 SK 선수들은 휴식을 취한 뒤 21일부터 대표팀 훈련에 합류한다"고 밝혔다.

대표팀으로 차출되는 SK 선수는 토종 에이스 김광현, 사이드암 박종훈, 마무리 투수 하재훈, 내야수 최정 등 총 4명이다.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야구 대표팀은 다음 달 6일 시작하는 제2회 프리미어 12를 준비하기 위해 지난 11일 소집됐다.

포스트시즌에 진출하지 못한 팀 소속 선수 9명이 먼저 소집돼 훈련을 시작했고, 15일엔 준플레이오프에서 탈락한 LG 트윈스 선수 3명이 합류했다.

이제 김경문호는 총 16명으로 늘어난다.

한 명이 더 늘어날 가능성도 있다.

대표팀은 NC 다이노스 구창모가 허리 부상으로 합류하지 못함에 따라 한 자리가 비어있다.

김경문 감독은 최근 "구창모를 대신할 선수는 플레이오프가 끝난 뒤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cyc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