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684151 0092019101855684151 06 0601001 6.0.16-HOTFIX 9 뉴시스 0 popular

[단독]가수 김준수 "호텔 매매 300억 사기 피해"…경찰 수사

글자크기

2017년 1월 토스카나 가족호텔 매매 관련

300억 규모 사기 고소…"처분 과정 속임수"

상대방은 의혹 부인…"계약 당사자 아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박문호 기자 = 지난 2016년 6월11일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로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가수 시아준수의 콘서트 2016 XIA 5th ASIA TOUR CONCERT in SEOUL 'XIGNATURE' 무대가 펼쳐지고 있다. 2016.06.11. go2@newsis.com


【서울=뉴시스】심동준 기자, 김정현 수습기자 = 그룹 JYJ 소속 가수 겸 뮤지컬 배우 김준수(32)씨 부자가 제주 토스카나 가족호텔 매각과 관련해 수백억원 규모의 대형 사기를 당했다고 주장, 경찰이 수사에 돌입한 것으로 확인됐다.

18일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 중부경찰서는 최근 김씨 부자가 정모씨에 대해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사기) 등 혐의가 있다고 주장하며 낸 고소 사건을 수사하고 있다.

뉴시스 취재 결과 김씨 부자는 지난 2017년 1월 이뤄진 제주 토스카나 호텔 매매 과정에서 대금 240억원과 인근 부지 근저당권 관련 60억원 등 약 300억원의 사기 피해를 당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김씨는 2011년 제주 서귀포 강정동에 토지를 매입한 뒤 이 호텔을 지어 운영했다.

이후 김씨 부자는 2017년 1월26일 한 부동산 업체 측에 호텔 소유권을 넘겼는데, 이 부동산 처분 등 과정에 속임수가 있었다는 주장을 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 의혹과 관련해 정씨 측은 "나는 계약 당사자가 아니다", "그(매매 계약) 자리에도 없었다" 등의 입장으로 부인하고 있다. 또 고소 자체에 문제가 있다고 반박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반면 김씨 측은 정씨를 업체의 실질적 사주로 의심하면서 수원지검 성남지청에 이 사건 고소를 제기했다고 한다.

중부경찰서는 경기 분당경찰서에서 사건을 이첩 받아 지난 15일 정씨와 김씨 아버지를 불러 조사를 진행하는 등 수사를 이어가고 있다.

s.won@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