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661429 1082019101755661429 06 0602001 6.0.16-HOTFIX 108 엑스포츠뉴스 53671538 related

JTBC 측 "'마녀사냥' 제작진 사칭→법적대응…시즌2 기획 NO" [공식입장]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JTBC가 '마녀사냥' 제작진을 사칭 행위를 포착, 법적대응할 예정이다.

JTBC는 17일 공식보도자료를 통해 "최근 JTBC ‘마녀사냥’ 제작진을 사칭한 이메일과 글이 온라인 상에 올라온 정황이 포착됐다"며 "이는 명백한 허위사실이다. 현재 JTBC는 ‘마녀사냥’ 시즌2 기획을 진행하고 있지 않다"고 밝혔다.

이어 "JTBC는 해당 글의 작성자를 찾아 법적대응을 포함해 필요한 조치를 할 예정이라며 "자칫 피해가 우려되는 만큼 유사 내용을 접하시는 분들은 응답을 피해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이하 JTBC 입장 전문이다.

최근 JTBC ‘마녀사냥’ 제작진을 사칭한 이메일과 글이 온라인 상에 올라온 정황이 포착됐습니다.

‘JTBC 예능국 신입사원 김은영’(이메일 jtbcwitch2@gmail.com)이라고 신분을 밝힌 이가 ‘마녀사냥2-여자들의 남자이야기’를 준비중이며, 프로그램 제작을 위한 데이터 수집용 설문에 응해달라는 내용을 담아 특정인들에 메일을 보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이는 명백한 허위사실입니다. 현재 JTBC는 ‘마녀사냥’ 시즌2 기획을 진행하고 있지 않습니다. JTBC 예능 프로그램 제작부서명은 ‘예능국’이 아닙니다. ‘김은영’이란 신입사원도 없습니다.

JTBC는 해당 글의 작성자를 찾아 법적대응을 포함해 필요한 조치를 할 예정입니다.

자칫 피해가 우려되는 만큼 유사 내용을 접하시는 분들은 응답을 피해주시기 바랍니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JTBC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