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653465 0112019101755653465 04 0401001 6.0.16-HOTFIX 11 머니투데이 0

필리핀 민다나오 6.4 지진… 최소 1명 사망·60명 부상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이재은 기자]
머니투데이

/사진=미국지질조사국(USG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16일 오후(현지시간) 필리핀 남부 민다나오에서 규모 6.4의 강진이 발생했다.

미국지질조사국(USGS)에 따르면 이날 오후 7시37분 필리핀 남부 민다나오 섬 다바오시 인근에서 규모 6.4의 지진이 발생, 어린이 1명이 숨지고 60명 이상이 다쳤다.

머니투데이

/사진=기상청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진앙은 콜럼비오에서 7.7㎞ 떨어진 코타바토를 중심으로 했다. 진원의 깊이는 14.1㎞로 추정됐다. USGS는 당초 지진의 규모를 6.7로 측정했다가 6.4로 하향 조정했다.

다수의 외신에 따르면 코타바토 북부의 툴루난시장 르우엘 림분간은 "한 병원장이 지진으로 인해 어린이 1명이 숨졌다고 보고했다"고 밝혔다.

가옥 붕괴로 주민이 다치는 등 부상자도 속출했다. 현지에서는 부상자가 최소 60명에 달한다는 보도가 이어지고 있다.

일대에 정전도 잇따랐다. 피해지역엔 17일 휴교령이 내려졌다. 사라 두테르테 다바오 시장은 현지 방송에 "지금까지 겪어본 지진 중 가장 강했다"고 말했다.

규모 6.4 지진 이후 현재까지도 주변 지역에 규모 5.3, 4.9, 5.1 등 수차례 여진이 이어지고 있다.

필리핀은 '불의 고리'라고 불리는 환태평양 지진대에 속해 있어 지진, 화산 분화가 자주 일어난다.

이재은 기자 jennylee11@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