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651808 0512019101755651808 06 0602001 6.0.16-HOTFIX 51 뉴스1 0 related

'라스' 환희x브라이언, 20주년 동반출연…불화설부터 결혼까지(종합)

글자크기
뉴스1

MBC '라디오스타' 캡처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플라이투더스카이 환희, 브라이언이 데뷔 20주년을 기념해 '라디오스타'를 찾았다.

16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환희와 브라이언이 데뷔 10주년 이후 오랜만에 동반 출연해 시선을 모았다.

두 사람은 정기적으로 만나는 사이라고. 특히 서로의 근황을 너무 모르고 있어 웃음을 자아냈다.브라이언은 "가족이나 친구, 친하면 이유 없이는 잘 안 만나게 되지 않냐"고 설명했다. MC 김구라가 우회적으로 불화설 질문을 던지자, 환희는 "앨범이 가을, 겨울에 나오니까 그때 만나게 된다. 서로 안 좋아서 그런 게 아니라 너무 오래됐으니까"라고 해명했다.

또한 "일하지 않으면 밖에서 절대 보지 않는다. 그게 사이가 안 좋아서 그런 게 아니다"고 덧붙이기도. 이에 김구라는 "유리상자랑 넷이 만나 봐"라고 농담을 던져 웃음을 자아냈다.

브라이언은 과거 환희의 성대모사를 했지만 지금은 하지 않는 이유를 털어놨다. 그는 "그때는 환희가 싫어해서 안 했었다"면서 "지금은 환희를 너무 안 보다 보니까 까먹었다"고 솔직히 털어놔 웃음을 샀다.

결혼에 대한 질문이 등장하자, 환희는 "브라이언은 결혼 생각이 없는 것 같다"고 밝혔다. "본인 스타일이 있고 워낙 깔끔하기 때문"이라며 "집에 갔는데 정말 깔끔하더라. 여자가 피곤하겠다 싶었다"고 설명을 더했다.

이에 브라이언은 "제가 워낙 깔끔하니까 같이 있는 사람은 그렇지 않아도 괜찮다. 제가 할 일이 생기니까"라고 부인했다. 하지만 환희는 "여자친구 입장에서는 얼마나 불편하겠냐. 적당히 하면 얼마나 좋을까"라고 했다.

MC들이 이상형을 묻자 브라이언은 "여자 보는 눈이 완전 다르다"고 말했다. 김구라는 "둘이 같은 여자 만나서 해체 위기라는 소문이 있었다"고 질문하기도. 브라이언은 전혀 아니라고 선을 그었고 이상형에 대해서는 "저는 무난하고 심플하게 생긴 스타일, 환희는 되게 슈퍼스타 같이 생긴 스타일을 좋아한다"고 해 폭소를 안겼다.

"환희를 돌려까기 하는 것 아니냐"는 김구라의 의혹에 브라이언은 "부럽다~ 이런 생각이 들기도 했었다. 환희가 능력이 있다는 것이다. 그렇다고 내가 사귀고 싶다는 건 아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방송 말미 브라이언의 여자 매니저가 스튜디오에서 댄스 실력을 선보이기도. 매니저는 투머치 끼를 발산하며 가수 청하의 '12시'를 따라했다. 출연진들이 넋을 놓고 바라봤고 "표정이 좋다", "대박사건", "춤에 매력이 있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한편 이날 ' 라디오스타'는 브라이언, 환희 외에도 이소라, 대도서관이 출연해 '놀면 뭐하니?' 특집으로 꾸며졌다. 스페셜 MC로는 이상엽이 등장, 원빈부터 정우성, 장혁까지 의욕 넘치는 개인기를 선보이는가 하면 재치 있는 입담을 뽐내 시선을 모았다.
lll@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