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644986 0022019101655644986 06 0601001 6.0.16-HOTFIX 2 중앙일보 0 related

"해외출장 중" SM 이수만, 18일 국감에 불출석 의사 밝혀

글자크기
중앙일보

이수만 에스엠엔터테인먼트 총괄 프로듀서. [사진제공=전호성 객원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수만 에스엠엔터테인먼트 회장이 국정감사 증인으로 채택됐으나 해외출장을 이유로 불출석 의사를 밝혔다.

16일 국회 등에 따르면 이 회장은 오는 18일 예정된 정무위원회의 공정거래위원회 국정감사에 일반증인으로 채택됐으나 최근 불출석 사유서를 제출하고 출석 요구에 응하지 않겠다고 전했다.

'국회에서의 증언ㆍ감정 등에 관한 법률'을 보면 국회 국정감사와 관련해 출석 요구를 받은 증인이 부득이한 사유로 출석하지 못할 경우 출석요구일 3일 전까지 의장 또는 위원장에게 불출석 사유서를 제출해야 한다.

이 회장은 최근 국회 정무위원회에 불출석 사유서 제출하며 ‘신규 아티스트 그룹의 글로벌 데뷔 및 홍보, 새로운 사업 개발을 위한 전략적 제휴 협의와 관련 협약체결’을 위해 미국과 중국 출장 중이라는 이유를 들었다.

출장 기간은 9월 25일부터 10월 24일로 명시했다.

국회 정무위는 지난 2일 'SM의 계열사 일감 몰아주기 의혹’에 대해 질의하기 위해 여야 합의로 이 회장을 국감 증인으로 채택했다.

앞서 이 회장은 자신이 대주주인 SM이 라이크 기획에 일감을 몰아준 것 아니냐는 의혹을 받아왔다. 라이크 기획은 이 회장이 지분 100%를 보유한 곳이다.

논란이 일자 SM은 지난 5월 공식입장을 내고 "당사와 라이크 기획과의 계약은 일감 몰아주기에 해당하지 않으며 기타 법률적 문제점이 없는 계약임을 다시 한번 알려 드린다"고 밝힌 바 있다.

이 회장은 지난 2016년 국회 산업통상자원위원회 국감에도 참고인으로 채택됐으나 해외출장을 이유로 불출석했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이슈를 쉽게 정리해주는 '썰리'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